방산 수출의 힘…한화시스템 영업익 전년비 137.6%↑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2024.02.23 13:52
글자크기
방산 수출의 힘…한화시스템 영업익 전년비 137.6%↑


한화시스템의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보다 137.6% 급증했다. 방산 수출이 전체 실적 도약을 견인했다.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매출이 전년보다 12.1% 증가한 2조4531억원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929억원으로 같은 기간 137.6% 늘았다. 당기순이익은 3431억원으로 흑자전환했다.

2022년 아랍에미리트 천궁-II 다기능레이다 수출 계약이 매출로 반영되며 전체 실적이 도약했다. 군 차세대 통신 시스템인 전술정보통신체계(TICN) 4차 양산, 군위성통신체계-II 지상용 단말기 양산 사업 등도 매출에 반영됐다.



ICT 부문에선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차세대 경영관리시스템 구축 사업과 금융솔루션 기반의 신한EZ손해보험 차세대시스템 신설 사업 등이 매출에 기여했다.

올해 한화시스템은 방산 부문에서 4200t급 한국형 구축함(KDX)-II 함정전투체계(CMS) 성능 개량, 한국형 전투기(KF-21) AESA 레이다 최초 양산, 대공 유도무기 체계 '천마'와 전술통신체계 정비사업 등 굵직한 개발·양산·정비사업을 진행한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은 올해도 방산·ICT·신사업 전반에 거쳐 균형 잡힌 포트폴리오를 통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창출할 "이라며 "원천 기술 내재화·국산화에 힘쓰며 미래를 선점할 수 있는 핵심 성장 동력과 수출 역량 강화를 통해 기업가치를 더욱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