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남편 불륜 때문에 이혼?…"한번은 참았다" SNS 설전 보니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4.02.23 13:55
글자크기
배우 황정음, 누리꾼들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서 댓글 설전을 벌이는 황정음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캡처배우 황정음, 누리꾼들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서 댓글 설전을 벌이는 황정음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황정음이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이혼 소송 중인 가운데, 이영돈의 불륜으로 인해 이혼을 결심하게 된 것이라고 고백했다.



23일 황정음은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서 누리꾼들과 댓글 설전을 벌였다.

한 누리꾼은 황정음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난 (이)영돈이 형 이해한다. 돈 많은 남자 바람피우는 거 이해 못 할 거면 만나지 말아야 한다"고 댓글을 남겼다.



이에 황정음은 "돈은 내가 1000배 더 많다"며 "네가 뭘 안다고 그러냐. 내가 돈 더 잘 벌고 내가 더 잘났으니 내가 바람피우는 게 맞다 네 생각대로라면"이라고 발끈했다.

이어 "바람피우는 놈인지 알고 만나냐. 모르니까 만났지. 그게 인생인 거란다"며 "한 번은 참았다. 태어나서 처음 참아본 거다"라고 토로했다.

그는 또 "아기들이 무슨 죄냐"는 댓글에는 "(그러면) 나는 무슨 죄냐"고 반박했다.


지난 22일 황정음의 소속사 측은 황정음이 이영돈과 이혼 소송 중이라고 밝혔다. 황정음은 이영돈과 2016년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2020년 이혼조정을 신청하며 한 차례 파경 위기를 맞았던 두 사람은 2021년 재결합했으나 결국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