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직업계고 학생 공무원·공공기관 등 대거 합격

머니투데이 전남=나요안 기자 2024.02.20 12:02
글자크기

특성화고·마이스터고 787명 졸업과 동시 취업 성공…맞춤 진로교육 효과 '톡톡'

면접대비 5분 스피치 연습을 하고 있는 학생./사진제공=전남교육청면접대비 5분 스피치 연습을 하고 있는 학생./사진제공=전남교육청


극심한 취업난 속에서도 전남의 직업계 고등학교 학생들이 공무원, 공공기관, 대기업, 금융기관에 대거 합격해 주목받고 있다.



20일 전남교육청에 따르면 전남 지역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예정)생 787명이 공공기관, 대기업, 금융기관, 공무원 등에 합격해 졸업과 동시 취업에 성공했다.

전남교육청 취업지원센터에 따르면 공무원은 지역인재 국가직 32명, 전남도 지방직 24명, 전남교육청 지방직 6명, 나주시청 1명, 구례군청 1명, 부사관 69명 등 133명이 합격했다.



또 한국은행, 금융감독원, 서울주택도시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무역보험공사, 한전KPS, 서울시설공단, 한국철도공사, 한국석유공사,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등 공공기관 및 공기업에 39명이 취업 성공했다.

금융기관은 농협중앙회 2명을 비롯해 하나은행, 중소기업은행, 한국투자저축은행 등에 9명이, 대기업은 삼성전자 45명, 삼성전자DS 7명, 삼성중공업 1명, 삼성SDI 1명, 포스코 4명, 포스코퓨처엠 8명, 롯데케미칼 15명, 롯데관광개발 1명 등 155명이 합격한 것으로 파악됐다.

전남교육청은 직업계고 미래역량강화사업을 통한 내실있는 직업교육을 비롯해 △ 자격증 취득비 지원 △ 직업계고 학점제 교육체계 구축 지원 △ 중소기업인력 양성 사업 △ 직업계고 채용연계형 직무교육과정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일선 학교에서는 학교별 특성에 맞는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과 진로상담을 통한 취업설계 로드맵, 다양한 유형의 면접캠프, 취업 준비 동아리 등을 지원한다.


김은섭 전남교육청 진로교육과장은 "학생 한 명 한 명의 적성과 진로를 고려한 '맞춤형 진로교육'이 교육현장에서 큰 성과로 나타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특성화고/마이스터고 학생들이 원하는 취업처에서 자신의 꿈을 펼쳐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