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금곡공원 국민체육센터' 16일 개관...4월까지 무료 개방

머니투데이 경기=이민호 기자 2024.02.13 16:05
글자크기
성남 금곡공원 국민체육센터 전경./사진제공=성남시성남 금곡공원 국민체육센터 전경./사진제공=성남시


경기 성남시가 수영, 헬스, 탁구 등 생활 스포츠를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금곡공원 국민체육센터'를 오는 16일 개관한다.



금곡공원 국민체육센터는 정자동 183-1번지에 위치했으며 2021년 6월부터 2년 6개월간 총사업비 282억원(국비 27억원 포함)이 투입돼 지하 1층, 지상 3층, 건축 전체면적 8609㎡ 규모로 지어졌다. 지상 1층은 길이 25m, 5개 레인의 수영장, 2층은 헬스장·배드민턴·탁구를 할 수 있는 다목적체육관 ▲3층은 요가·필라테스 등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실 등이 각각 들어섰다.

체육센터 건물 외부에는 별도 인공 암벽장을 설치했다. 주차장은 지하 1층(61면)과 지상층(44면) 총 105대를 주차할 수 있다. 체육센터 운영은 성남도시개발공사가 맡는다.



시범 운영 기간인 다음 달 말까지는 월요일~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수영장, 헬스장, 다목적체육관을 무료 개방한다. 4월부턴 유료로 전환해 수영, 아쿠아로빅, 헬스, 배드민턴, 탁구, 기구 필라테스 등 9개 종목의 63개 강습 프로그램(회원 1094명)을 운영하며 시간도 평일 오전 6시~저녁 9시, 토요일 오전 9시~오후 6시로 변경된다.

개관식은 개관 당일 오후 3시 체육센터 2층 다목적체육관에서 지역주민과 신상진 성남시장 등 200여명이 참석해 열릴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금곡공원 국민체육센터 개관으로 지역 내 생활밀착형 공공 체육시설은 분당구 수내동 황새울공원 국민체육센터, 중원구 종합스포츠센터를 포함해 모두 3곳으로 늘게 됐다"면서 "생활체육을 활성화해 시민의 건강과 복지를 높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