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초·중·고교 신입생 가정에 입학준비금 10만원 지급

머니투데이 경기=이민호 기자 2024.02.13 15:50
글자크기
경기 용인특례시가 지역 내 초·중·고등학교에 입학하는 자녀를 둔 가정에 학생 1인당 입학준비금 10만원을 용인와이페이로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신청은 다음달 11일부터 29일까지 학생 부모 또는 주민등록이 함께 등재된 보호자가 정부24(보조금24)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지원 대상 학생과 신청자의 주소가 다른 경우 3월4일 이후 발급된 학생의 주민등록등본, 학년이 기재된 재학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를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신입생 입학준비금은 학교 입학을 앞둔 학생과 가정의 학용품과 도서, 문구류 구입 비용을 지원하기 위해 2022년부터 시작한 사업이다. 지급 대상은 학교 입학일(3월4일) 기준 용인시에 거주지를 등록한 학생이다.



시 관계자는 "2022년부터 신입생 입학준비금을 지원해 가계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면서 "학생들의 교육여건 향상과 지원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용인시청 전경./사진제공=용인시용인시청 전경./사진제공=용인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