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프로머티·한진칼, MSCI 지수 편입에 '급등'…제외 종목은?

머니투데이 김진석 기자 2024.02.13 09:12
글자크기

[특징주]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한국지수에 새로 편입된 에코프로머티와 한진칼이 장 초반 강세다.

13일 오전 9시 3분 코스피 시장에서 에코프로머티 (83,300원 ▼1,600 -1.88%)는 전 거래일보다 9700원(5.64%) 오른 18만1600원에 거래 중이다. 같은 시각 한진칼 (58,100원 ▼5,300 -8.36%)도 전일 대비 1만900원(14.25%) 상승한 8만7400원을 나타내고 있다.

이날 MSCI는 2월 정기 지수 조정을 통해 한국지수에 에코프로머티와 한진칼을 신규 편입하고, F&F, 호텔신라, 현대미포조선, JYP Ent., 펄어비스 등 5개 종목을 편출한다고 밝혔다. MSCI 지수는 모건스탠리의 글로벌 지수로 매년 4차례 정기 변경을 실시한다.



이 시각 현재 편출 종목인 현대미포조선 (72,900원 ▲800 +1.11%)은 4.15% 하락 중이다. F&F (65,000원 ▼800 -1.22%), 호텔신라 (56,700원 0.00%), JYP Ent. (59,600원 ▼1,000 -1.65%), 펄어비스 (41,000원 ▲100 +0.24%)는 나란히 보합권에 머물러 있다.

이번 정기변경에 따른 리밸런싱은 오는 28일 장 마감 이후 이뤄진다. 편입·편출에 따른 지수 추종 패시브 자금 이동이 예상된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