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동안 감사했다" 전현무, 방송 도중 복권 당첨…금액은?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4.02.13 05:47
글자크기
/사진=JTBC '톡파원 25시' 방송화면 캡처/사진=JTBC '톡파원 25시' 방송화면 캡처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전현무가 방송 도중 대만 복권에 당첨됐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예능 '톡파원 25시'에서는 대만 복권인 꽈꽈러 결과를 확인하는 출연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대만의 즉석 복권인 꽈꽈러는 같은 금액 혹은 같은 그림이 3개 있으면 해당 금액만큼 당첨되는 복권이다. 최대 당첨금은 2억원이다.

/사진=JTBC '톡파원 25시' 방송화면 캡처/사진=JTBC '톡파원 25시' 방송화면 캡처
이날 알베르토는 500타이완달러(TWD, 약 2만1000원)에 당첨됐고, 다니엘은 1000TWD(약 4만2000원)에 당첨됐다.



복권 결과를 확인하던 전현무는 금액이 마음에 들었는지 "그동안 많은 분들 감사했다"고 인사를 건넸다.

/사진=JTBC '톡파원 25시' 방송화면 캡처/사진=JTBC '톡파원 25시' 방송화면 캡처
그가 당첨 금액을 알려주지 않자 김숙은 결과를 확인하고자 전현무의 뒤를 쫓았고, 전현무는 굴하지 않고 연신 즐거운 웃음을 터뜨렸다.

알고 보니 전현무가 당첨된 금액은 500TWD였다. 그는 "복권에 처음 당첨됐다. 처음엔 5000TWD인 줄 알았다. 복권 (당첨 금액)을 떠나서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이어 이찬원도 500TWD에 당첨되며 '톡파원 25시' 멤버들은 총 한화 약 11만원을 얻게 됐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