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약통장 꺼내볼까?"…'총선 전 마지막 기회' 2월 전국 2만가구 분양

머니투데이 김평화 기자 2024.02.12 09:32
글자크기
(서울=뉴스1) 장수영 기자 = 30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전망대를 찾은 관람객이 아파트 단지를 바라보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이날 발표한 '10월 주택 통계'에 따르면 전국 미분양 주택 수는 전월 5만9806가구 대비 2.5% 감소한 5만8299가구로 나타났다.   10월 주택 매매량(신고일 기준)은 총 4만7799건으로 전월 4만9448건 대비 3.3% 감소했고, 전년 동월 3만2173건 대비 48.6% 증가했다. 2023.11.30/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서울=뉴스1) 장수영 기자 = 30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전망대를 찾은 관람객이 아파트 단지를 바라보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이날 발표한 '10월 주택 통계'에 따르면 전국 미분양 주택 수는 전월 5만9806가구 대비 2.5% 감소한 5만8299가구로 나타났다. 10월 주택 매매량(신고일 기준)은 총 4만7799건으로 전월 4만9448건 대비 3.3% 감소했고, 전년 동월 3만2173건 대비 48.6% 증가했다. 2023.11.30/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4월 국회의원 선거(총선)를 앞두고 청약에 나서는 아파트 단지들이 몰렸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이 오는 3월 4~22일 정비작업으로 문을 닫을 예정이라, 총선을 앞둔 사실상 마지막 청약기회로 분석된다.

12일 부동산R114에 따르면 오는 13~29일 전국 26개 아파트 단지가 청약 신청을 받는다. 전체 공급 가구 수는 2만1554가구다. 이중 일반분양 물량은 1만8805가구(87.2%)다.



지역별로 수도권에서 18개 단지·1만1945가구(일반분양 1만1228가구), 비수도권에서 8개 단지·9609가구(7577가구)가 분양 예정이다. 경기도가 5515가구(5467가구)로 가장 많다. 그 뒤를 인천 5194가구, 서울 1236가구(567가구), 광주 2523가구, 충북 2330가구(1675가구), 전북 1914가구(1225가구), 충남 997가구, 부산 994가구(306가구), 제주 728가구, 경북 123가구 등 순이다. 대구, 대전,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세종 등에서는 예정된 공급이 없다.

전통적으로 이 시기는 분양시장이 비수기다. 하지만 올해는 명절과 청약홈 개편, 총선 등이 겹쳐 건설사들이 청약 일정을 조정한 것으로 파악된다. 한국부동산원은 오는 3월 4일부터 22일까지 청약홈을 정비하는 작업을 시행하는데, 이 기간 모든 아파트 분양이 중단된다. 본격적으로 총선 선거운동이 시작되면 마케팅 활동이 어려워지는 게 현실이다.



분양업계 관계자는 "2월에 분양하든 아예 총선이 끝난 뒤 4월이나 5월에 분양하든 선택해야 하는 상황이었다"며 "가능하기만 하다면 빨리 하는 게 여러모로 낫기 때문에 2월 분양이 늘어난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 기간 분양에 나서는 단지들을 보면 서울에서는 주로 정비사업 아파트가 공급된다. 포스코이앤씨가 시공하는 강동구 둔촌동 '더샵둔촌포레'가 572가구로 가장 큰 규모다. 이밖에 DL이앤씨 (34,800원 ▼100 -0.29%)의 강동구 성내동 '그란츠 리버파크'(407가구), 반도건설의 서대문구 영천동 '경희궁 유보라'(315가구) 등이 청약에 나선다.

성남시·성남도시개발공사·금호건설 (4,235원 ▲40 +0.95%)은 민간건설시공 공공분양 아파트 '분당 금호어울림 그린파크'를 분양한다. 이 단지는 경기도 성남시 야탑동에 지하 3층~지상 21층, 4개동, 총 242가구로 올라선다. 분당지역 기준 20년 만에 들어서는 새 아파트로,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주변 시세 대비 합리적인 분양가가 책정된다.


포스코이앤씨·HL디앤아이한라는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신동에 감나무골주택재개발사업을 통해 '서신 더샵 비발디'를 공급한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20층 28개동 총 1914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일반분양 물량이 1225가구에 달한다.

GS건설 (14,910원 ▲10 +0.07%)은 경기 수원시 영통구 영통동 '영통자이 센트럴파크'의 청약 신청을 받는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7개동, 총 580가구로 구성됐다. 전 가구가 수요자 선호도가 가장 높은 국민평형으로 구성된다. 서울지하철 수인분당선 영통역이 도보 5분 이내인 역세권 아파트다.

현대건설 (34,600원 ▲400 +1.17%)과 금호건설은 충북 청주시 서원구 사직동에서 '힐스테이트 어울림 청주사직'을 선보인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35층, 26개동, 총 2330가구 규모로 올라선다. 일반분양 물량이 1675가구로 많은 편이다.

대우건설 (3,675원 ▼25 -0.68%)은 경기 평택 평택화양지구 9-2블록에서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851가구)을 분양할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 비상장 (44,500원 0.00%)은 경북 포항시 남구 대잠동에 '힐스테이트 더샵 상생공원'을 조성한다. 이 아파트는 두 개의 단지를 합쳐 2667가구 규모로 지어지는데, 2단지(1668가구)를 우선 분양한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