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양곤 회장, 7.8억 규모 HLB글로벌 CB 주식 전환

머니투데이 고석용 기자 2024.02.07 18:17
글자크기
진양곤 회장, 7.8억 규모 HLB글로벌 CB 주식 전환


진양곤 HLB그룹 회장이 보유중인 7억8500만원 규모의 HLB글로벌 (7,230원 ▼20 -0.28%)의 전환사채(CB) 전부를 주식으로 전환했다고 7일 밝혔다.

HLB그룹은 이날 "진양곤 회장이 보유하고 있던 7억8500만원 상당의 CB를 모두 주식으로 전환하며 13만7165주의 주식을 추가 취득해 지분율이 기존 6.20%에서 6.38%로 증가(보통주 기준)했다"고 말했다. 진양곤 회장은 HLB글로벌의 최대주주다.



진 회장은 앞서 지난달에도 HLB테라퓨틱스 (12,140원 ▼280 -2.25%)의 주식 10만주를 추가 매수했다. 이번에 HLB글로벌의 지분까지 추가 확보하며 그룹 전반에 대한 책임경영을 실천하고 주주가치를 제고하고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HLB글로벌은 지난해 미디어커머스 플랫폼 사업을 영위하는 티아이코퍼레이션을 흡수합병해 미디어커머스 사업부로 재편했다. HLB글로벌은 "미디어커머스 사업부는 지난해 3분기 누적 기준 613억원의 HLB글로벌 매출 중 325억원을 담당하며 회사의 외형적 성장을 이끌고 있다"며 "해당 사업부의 최근 3년간 연평균성장률이 50%에 달해 회사 전체의 펀더멘탈 개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룹 관계자는 "올해 HLB그룹은 항암신약을 비롯 여러 신약 파이프라인에서 큰 성과와 진전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그룹의 대표적 B2C기업인 HLB글로벌에서도 그간의 투자와 사업구조 개편에 따른 성과가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룹 최고경영자의 연이은 지분취득은 저평가된 그룹 상장사들의 가치개선과 지속 성장에 대한 자신감의 발로"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