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확 달라졌다 했더니… SK C&C, 차세대 시스템 구현

머니투데이 황국상 기자 2024.01.25 10:15
글자크기
현대홈쇼핑, 확 달라졌다 했더니… SK C&C, 차세대 시스템 구현


SK (155,500원 ▼1,300 -0.83%) C&C는 25일 현대홈쇼핑 (55,800원 ▼3,200 -5.42%)의 차세대 시스템을 구현했다고 밝혔다. 토털 클라우드 서비스로 소비자 맞춤형 디지털 커머스 혁신을 구현했다는 평가다.

2022년 5월 착수해 20개월에 걸쳐 진행된 이번 사업은 현대홈쇼핑이 차별화된 유통 플랫폼을 구축하고 신속하고 유연한 비즈니스 지원 체계를 확립하도록 하기 위해 진행됐다.



SK C&C는 현대홈쇼핑의 TV홈쇼핑과 Hmall 등 커머스 시스템 전반을 포괄하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기반 통합 디지털 플랫폼 환경을 조성했다. 사용량이 많은 고객 접점 서비스 영역은 퍼블릭 클라우드와 프라이빗 클라우드에 분산 배치해, 예기치 못한 이벤트가 발생하더라도 유연한 대처가 가능하도록 했다. 기준관리, 주문관리 등을 포함한 통합업무 관리 영역은 프라이빗 클라우드로 구축함으로써 데이터 보안성을 확보했다.

또 클라우드 솔루션 '클라우드 제트 MP'를 활용해 Hmall을 포함한 현대홈쇼핑 기간계 애플리케이션 전반에 걸쳐 AM(애플리케이션 현대화)를 지원했다. '클라우드 제트 MP'는 SK C&C에서 개발한 클라우드 AM 플랫폼으로, 클라우드 현대화 개발·운영에 필요한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MSA) 설계 △컨테이너 기술 △데이터 관리 기술 △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 관리 기술(API 관리) 등을 한 번에 제공한다. 현대홈쇼핑은 클라우드 제트 MP를 통해 각종 애플리케이션을 시장 변화에 맞춰 빠르게 변경·확장할 수 있게 됐다. 애플리케이션 구동 속도 개선은 물론, 시스템 중단 없는 애플리케이션 기능 수정도 가능해졌다.



대규모 전사 프로모션에 대응할 수 있도록 Hmall의 전시와 이벤트 영역을 퍼블릭 클라우드로 이관해 인프라 확장성을 확보했다. 퍼블릭 클라우드의 오토 스케일링 기능을 통해 대형 프로모션과 메인 프로그램 방영 시 주문량 폭주로 대용량 트래픽이 발생하더라도 별도 추가 작업 없이 언제든 수시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안전하고 빠른 시스템 확장·변경을 위해 현대백화점 그룹의 클라우드 기술 표준을 수립하고 업무 시스템 표준화 및 관리체계도 강화했다.

이종찬 SK C&C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그룹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현대홈쇼핑은 모든 커머스 채널에서 언제나 고객 맞춤으로 최신 디지털 마케팅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진행할 수 있을 것"이라며 "현대홈쇼핑이 디지털 커머스 선두 기업으로 지속 발전하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디지털 IT서비스 파트너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