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국산 원료...롯데칠성, 증류식 소주 '여울' 출시

머니투데이 유엄식 기자 2024.01.25 10:25
글자크기

375ml 용량, 알코올 도수 25도

롯데칠성음료 증류식 소주 신제품 여울. /사진제공=롯데칠성음료롯데칠성음료 증류식 소주 신제품 여울. /사진제공=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 (124,500원 ▼2,700 -2.12%)음료가 25일 100% 국산 원료로 만든 증류식 소주 '여울'을 새롭게 선보이며 소주 제품군을 확대했다.



여울은 '입안에 흐르는 향긋한 여운'이란 콘셉트로 국산 쌀과 국산 효모, 국(麴) 등 100% 국산 원료를 사용했다. 375ml 용량에 알코올 도수는 25도다. 식당, 주류점, 대형마트 등 전 채널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여울은 최정의 비율로 도정한 국산 쌀을 원재료로 사용했고, 20~25도 상온에서 단기간 2단 발효를 통해 은은하고 향긋한 풍미를 살렸다. 또 낮은 압력에서 증류하는 감압증류법과 병입 전 0℃ 냉동 여과를 통해 부드러운 맛을 끌어올렸다.



패키지 하단에 적용한 물결 패턴은 여울이 흐르는 듯한 모습을 구현해 향긋한 향과 맛을 표현했다. 라벨 디자인도 여울의 두 자음 '이응(ㅇ)'을 활용해 개성있는 브랜드 이미지를 강조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최근 위스키, 증류식 소주 등 증류주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직접 마시거나 칵테일 등 다양한 용도로 음용 가능한 증류식 소주 '여울'을 선보이게 됐다"며 "희석식 소주 처음처럼, 새로에 이어 증류식 소주까지 소주의 라인업을 확대하며 다양해진 소비자의 기호에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