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日 코로나19 치료제 국내 제조판매품목허가 신청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2023.12.27 17:02
글자크기
일동제약 본사. /사진제공=일동제약일동제약 본사. /사진제공=일동제약


일동제약 (14,580원 ▼80 -0.55%)은 일본 시오노기의 코로나19(COVID-19) 치료제 '엔시트렐비르 정'에 대한 국내 제조허가를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일동제약은 최근 '엔시트렐비르 정'에 대한 기술이전 및 시험생산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이를 토대로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에 의약품 제조판매품목허가 신청을 접수했다.



그동안 일동제약은 '엔시트렐비르 정'에 대한 식약처 수입품목허가 절차를 진행하면서 시오노기로부터 제조 기술을 이전하는 작업을 병행했다. 결국 수입품목허가 대신 제조판매품목허가를 추진하는 방향으로 전략을 수정했다.

일동제약은 제조판매품목허가를 받으면 수입품목허가보다 환자에게 치료제를 적시에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현재의 환경 변화나 공급 안정성 등을 감안할 때 제조허가를 받는 게 더 유리하다고 판단했다"며 ""코로나의 심각성이 다소 완화된 상황이지만 수시로 변하는 코로나 이슈에 더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