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LB바이오스텝, 아론티어와 AI 신약개발 가속화 '전방위 업무협력'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3.12.27 15:35
글자크기
(왼쪽부터) 문정환 HLB바이오스텝 대표와 고준수 아론티어 대표가 26일 AI 기반 혁신신약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HLB바이오스텝(왼쪽부터) 문정환 HLB바이오스텝 대표와 고준수 아론티어 대표가 26일 AI 기반 혁신신약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HLB바이오스텝


HLB바이오스텝 (3,865원 ▼75 -1.90%)은 국내 인공지능(AI) 신약개발 플랫폼 기업 아론티어와 'AI 기반 혁신신약 공동개발'을 목적으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아론티어는 AI 신약개발 플랫폼 AD3(AI-Driven Drug Discovery)를 통해 발굴한 혁신신약 후보물질을 제공하고, HLB바이오스텝은 'HLB그룹 AI 신약개발 플랫폼'을 활용해 초기 비임상 단계를 전반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아론티어가 보유하고 있는 파이프라인의 개발이 가속화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최근 의료 산업에서 AI·빅데이터를 활용해 신약개발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단축하는 전략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양사는 AI 플랫폼과 비임상 서비스를 결합한 협력 모델을 구축함으로써 혁신신약 개발의 효율성과 정확성을 높이기로 합의했다.

더불어 양사는 AI 후보물질의 적응증 확대, 바이오마커 발굴, CAF모델을 이용한 항암제 연구 등으로 협업 분야를 더욱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HLB그룹 차원의 바이오생태계(HLB Bio eco-System, HBS)에 AI 기반 신약물질 탐색 역량을 추가함으로써, 탐색부터 진단, 개발, 판매에 이르는 HLB그룹의 신약개발 전주기 밸류체인(Value Chain) 역량을 확장한데 큰 의미가 있다.

'HLB그룹 AI 신약개발 플랫폼'은 HLB바이오스텝을 주축으로 HLB그룹 계열사의 바이오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다. 약물재창출, 단백질신약(ADC), 유전체(mRNA, DNA) 등 각 분야별 우수 AI 신약개발사들이 HLB그룹의 연구협력 및 기술지원을 통해 임상시험 진입과 기술이전(License-out)까지 성공적으로 빠르게 진행될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

김종호 HLB바이오스텝 부사장은 "혁신적인 AI 신약개발 기술을 보유한 기업과 당사의 전문성이 신약개발의 성공률과 속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HLB그룹의 AI 플랫폼을 통해 시간 및 비용 절감 등 신약 프로젝트의 효율성 제고는 물론, 미래의 바이오 의약품 분야에서 높은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준수 아론티어 대표는 "높은 수준의 비임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HLB바이오스텝과의 협력이 당사의 AI 신약개발 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며 "서로 다른 장점을 가진 두 회사가 긴밀히 협력해 글로벌 혁신 신약 개발을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론티어는 2017년 설립된 AI활용 단백질 구조 기반의 혁신신약개발 기업으로 다수의 정부 과제 수행과 함께 삼성서울병원, 대구경북 및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국내 제약사 등과 혁신신약개발을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