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건설 '월곶~판교 복선전철 제9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 수주

머니투데이 이소은 기자 2023.12.20 14:36
글자크기
‘월곶~판교 복선전철 제9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 노선도. /사진제공=금호건설‘월곶~판교 복선전철 제9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 노선도. /사진제공=금호건설


금호건설 (4,140원 ▼25 -0.60%)이 20일 국가철도공단에서 발주한 '월곶~판교 복선전철 제9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월곶~판교 복선전철 제9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는 경기도 시흥시 월곶동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동을 잇는 '월곶~판교 노반신설 공사'의 일부구간이다.



'월곶~판교 노반시설 공사'는 총 사업비 1조6689억원의 대규모 철도 공사로, 지난 10월 진행된 총 7개 공구(2~5공구, 7~10공구) 입찰에 25개의 대형건설사가 참여했다.

금호건설이 수주한 9공구는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비산동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일원을 연결하는 철도 공사로 총 공사비는 2720억원이다. 금호건설이 80%의 지분을 갖고 있다.



총 길이는 5.704km로 모든 구간이 지하 터널로 건설된다. 지하 터널에는 정거장 1개소와 본선환기구 2개소가 포함된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60개월이 소요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이 완공되면 상대적으로 부족한 수도권 서남부권 철도망이 확충돼 고속철도 수혜지역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수인선, 소사~원시선, 신안산선, 경강선 등과 연계하면 동서 간선철도망이 구축돼 교통혼잡이 해소될 전망이다.

금호건설 관계자는 "토목공사 발주가 점차 줄어드는 상황이지만 금호건설이 보유한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꾸준히 공공공사에서 수주고를 올리고 있다"며 "내년에도 국가철도공단에서 발주하는 대규모 철도 공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수주잔고를 꾸준히 늘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