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째 불명예"…명품 '프라다'에서 찾아볼 수 없는 것

머니투데이 세종=조규희 기자 2023.12.20 10:01
글자크기
갤러리아백화점이 연말을 맞아 서울 명품관에서 크리스마스 트리를 비롯한 외관 장식을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갤러리아 제공) 2023.11.20/사진=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갤러리아백화점이 연말을 맞아 서울 명품관에서 크리스마스 트리를 비롯한 외관 장식을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갤러리아 제공) 2023.11.20/사진=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정부가 10년 연속 장애인 고용 의무 실적이 저조한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을 공개했다. 프라다코리아의 경우 지난해 12월 기준 장애인을 1명도 고용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고용노동부는 20일 장애인 고용이 저조한 기업에 대해 지난 4월 사전 예고 후 이행 기회를 주었음에도 신규 채용이나 구인 진행 등의 이행 노력을 하지 않은 457개소의 명단을 공표했다.

지난해 기준이며 △국가 및 지자체로서 2022년 월평균 장애인 고용률 3.6% 미만 △공공기관으로서 2022년 월평균 장애인 고용률 3.6% 미만 △상시근로자 300명 이상 민간기업으로서 2022년 12월 기준 장애인 고용률이 1.55% 미만 사업장이 대상이다.



명단이 공표된 457개소 중 민간기업은 428개소였으며 상시근로자 1000명 이상 64개소, 대기업집단은 19개 집단 25개 계열사가 포함됐다. 국가·지자체는 9개소, 공공기관은 20개소였다.

10년 연속 명단이 공표된 기업은 쌍용건설, 동국대학교, 한국씨티은행, 신동아건설 등 총 65개소였으며, 전년 대비 9개소 감소했다. 특히 10년 연속 명단 공표된 기업 중 지난해 12월 기준 장애인을 1명도 고용하지 않은 기업은 프라다코리아, 한국아스트라제네카, 신도리코, 금성출판사 등 4개사였다.

3년 연속 명단 공표된 대기업 계열사는 엘지경영개발원(엘지), 아시아나아이디티(금호아시아나), 코리아써키트(영풍), 코오롱제약(코오롱) 등 4개사였다.


중앙행정기관으로 고위공직자범죄수사가 0명으로 이름을 올렸고 지방자치단체는 △울릉군 △봉화군 △군위군 △양구군 △논산시 △통영시 △여수시 등이다.

명단공표를 계기로 장애인 고용률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기업도 확인됐다. 자라리테일코리아(주)는 지난해 12월 기준 장애인 고용률이 0%였으나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의 컨설팅을 통해 재고정리 보조, 온라인주문업무 지원 등 매장 특성을 반영한 직무를 발굴, 18명을 신규로 채용하여 1년 만에 장애인 고용률 2.70%를 달성했다.

학교법인 일송학원은 의료업과 교육업이 결합된 전통적 장애인 고용저조 업종으로 지난해 장애인 고용률이 0.66%에 그쳤으나, 한림대병원에서 운용지원직, 사무지원직 등 새로운 직무를 발굴해 99명을 신규로 채용, 10년 연속 명단 공표에서 벗어났다.

임영미 통합고용정책국장은 "올해는 장애인 고용률이 0% 대인 기업들이 장애인 적합 직무를 개발해 채용을 확대하는 등의 큰 성과를 거뒀다"며 "내년도에도 정부는 적합 직무 개발, 고용저조 대기업 컨설팅을 지속하는 한편 더 많은 기업이 장애인 고용에 참여할 수 있도록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규제 개선과 정부부문 연계고용 허용 등 제도 개선을 발 벗고 추진하겠다"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