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로노이 "고형암 표적치료제, 국가신약개발 사업 선정"

머니투데이 박미리 기자 2023.12.08 13:54
글자크기

VRN16, 2년간 연구개발비 지원

보로노이 "고형암 표적치료제, 국가신약개발 사업 선정"


보로노이는 CCNE1 양성 고형암 표적치료제로 개발 중인 'VRN16'이 국가신약개발사업단(KDDF)의 '2023년 3차 국가신약개발사업' 후보물질 도출 과제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국가신약개발사업은 국내 바이오제약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신약개발 전주기 단계를 지원하는 범부처 R&D(연구개발) 사업이다. 이번 과제 선정에 따라 보로노이는 2년간 VRN16의 후보물질 도출을 위한 연구개발비를 지원받게 됐다.

VRN16은 난소암 등 각종 고형암의 원인인 CCNE1 양성 환자에서 합성치사를 유도할 수 있는 정밀 표적 치료제다. 보로노이는 VRN16이 높은 효능과 안정성을 보유해 경쟁력있는 약물로 개발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대권 보로노이 (30,300원 ▼1,350 -4.27%) 연구부문 대표는 "이번 국가신약개발사업 과제 선정을 통해 합성 치사 분야 글로벌 혁신신약 개발을 목표로 VRN16 연구 개발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며 "내년에 최종 후보물질을 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