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조 시장 정조준' 타투 플랫폼 아티투, 서울대기술지주서 투자유치

머니투데이 남미래 기자 2023.12.07 14:00
글자크기
'2조 시장 정조준' 타투 플랫폼 아티투, 서울대기술지주서 투자유치


타투이스트를 위한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플랫폼 '아티투'가 서울대기술지주에서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7일 밝혔다. 투자금은 비공개다.



아티투는 타투이스트가 편리하게 상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아티투에서 상담 양식을 작성하고 타투이스트는 아티투 애플리케이션(앱)으로 문의서를 관리할 수 있다. 타투이스트는 포트폴리오 관리를 할 수 있고 예약 SaaS를 활용해 쉽고 효과적인 퍼스널 브랜딩· 마케팅 수단으로 활용할 수 있다. 현재 누적 1만건의 문의서를 생성했다.

투자자는 빠르게 성장하는 타투 시장에 주목했다. 타투 시장은 2조원 규모(반영구 문신 포함)에 달하는 큰 시장이지만, 규율 법령 부재로 시장이 음성화돼 있는 상황이다. 때문에 고객과 시술자가 모두 예약에 불편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최현희 서울대기술지주 팀장은 "타투 보급률과 인식 개선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어 예정된 대법원 상고심과 법령 통과 시 시장은 더욱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아티투 팀은 서비스 개발과 타투 시술 경험을 모두 보유해 이해도가 높은 팀으로 참여자의 불편을 해소하며 좋은 성과를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연식 아티투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타투 시장 내에서의 서비스 확장 및 고객 경험 향상에 더욱 집중하고자 한다"며 "타투가 갖는 독특한 매력과 가치를 전파해 타투 산업의 혁신을 이끌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