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외모 망언 "내가 예쁘다고? 물고기 같다"…뱀뱀 '경악'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3.12.06 07:04
글자크기
소녀시대 태연 /사진=유튜브 채널 '뱀집' 캡처소녀시대 태연 /사진=유튜브 채널 '뱀집' 캡처


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스스로를 물고기를 닮았다고 평가해 뱀뱀을 경악하게 했다.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뱀집'에는 'To. 태연 누나 예쁜 거 알죠? (당연하지!) 뱀뱀 팬심 폭발'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다양한 질문에 답하는 태연과 뱀뱀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유튜브 채널 '뱀집'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뱀집' 캡처
뱀뱀은 태연이 아끼는 동생 톱3이 누구냐고 질문했다. 태연은 "뱀뱀이도 (순위에 있는 걸로) 할까?"라고 반응했고, 뱀뱀은 "난 아직 아니지 않을까요? 노력해서 톱1이 될게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태연은 "너 진짜 귀여운 거 알지?"라고 말했고, 뱀뱀은 "누나 예쁜 거 알죠? (방송하면서) 사심 좀 넣으면 안 돼요? 자기 예쁜 거 알잖아요"라고 팬심을 드러냈다.



그러나 태연은 "아니다. 나는 진짜 물고기 같다"고 말했다. 이를 듣던 뱀뱀은 "너무 겸손한 거 아니냐"며 당황해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뱀집'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뱀집' 캡처
그런가 하면 태연은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 "어렸을 땐 외적인 걸 많이 생각했는데, 지금은 대화 잘 통하고 배울 점 있는 사람이 이상형이다. 센스 있고 어른스러운 사람이 좋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하지만) 외적으로 어깨를 포기 못 한다. 안기고 기댈 수 있는 어깨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