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TAR AI&로봇' ETF, 출시 한 달 만에 수익률 30% ↑

머니투데이 이사민 기자 2023.12.04 09:17
글자크기
/사진제공=KB자산운용/사진제공=KB자산운용


KB자산운용은 'KBSTAR AI&로봇 (11,380원 ▲215 +1.93%)' ETF(상장지수펀드)가 출시 한 달 만에 30%를 웃도는 수익률을 기록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1일 기준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KBSTAR AI&로봇'은 지난 10월 상장 후 한 달간 34.1% 상승해 같은 기간 국내주식형 ETF(레버리지 제외) 중 가장 높은 수익률을 기록 중이다.

이는 한동안 약세를 보이던 국내 로봇 관련 종목이 지난달 '지능형 로봇 개발 및 보급 촉진법 개정안' 시행에 따른 기대감으로 급등한 데 따른 것이다. 최근 한 달간 △두산로보틱스 (81,300원 ▲3,800 +4.90%)(121%) △셀바스AI (19,460원 ▲540 +2.85%)(28%) △레인보우로보틱스 (171,500원 ▲4,400 +2.63%)(20%) 등이 일제히 뛰었다.



'KBSTAR AI&로봇'은 로봇의 두뇌(AI)와 몸통(하드웨어)의 핵심 밸류체인 전반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AI 소프트웨어, 로봇·자동화, 반도체·전자제품, 바이오산업 관련 기업에 고루 투자한다.

KB자산운용 관계자는 "기존에 상장된 국내 로봇 ETF의 포트폴리오가 대형주 중심이라면 'KBSTAR AI&로봇'은 종목 편입기준에 매출 관련도 조건을 추가해 산업에 대한 관련성이 큰 순수 AI 및 로봇 기업으로 구성했다"며 "이에 따라 운용 성과 측면에서 산업 성장성과 상관관계가 크다"고 설명했다.

29개 종목 중 AI(47%)와 로봇(53%) 산업이 고르게 분포된 점도 특징이다. 같은 날 기준 대표 편입 종목은 △두산로보틱스(10.3%) △루닛 (67,400원 ▲3,500 +5.48%)(6.4%) △레인보우로보틱스(6.2%) △NAVER (202,000원 ▼500 -0.25%)(5.8%) △셀바스AI(5.7%) △현대오토에버 (154,800원 ▲2,000 +1.31%)(5.6%) 등이다.


금정섭 KB자산운용 ETF마케팅본부장은 "AI와 로봇은 단기 테마성 이슈에 그치는 게 아니라 자율주행차와 블록체인 등 4차산업 혁명의 신기술 계보를 이을 것"이라며 "아직 초기 단계인 국내 AI·로봇 시장은 향후 빠른 성장이 전망되기에 'KBSTAR AI&로봇'에 투자한다면 시장 성장의 수혜를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