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 '미친 폼'으로 그리는 미래와 의지

머니투데이 이덕행 기자 ize 기자 2023.12.01 13:57
글자크기
/사진=KQ/사진=KQ


그룹 에이티즈가 4년 만의 정규 앨범으로 돌아왔다. 데뷔 6년 차를 눈앞에 둔 에이티즈는 꾸준히 성장하며 '미친 폼'을 보여주고 있다. 그러나 에이티즈는 이에 만족하지 않고 있다. 계속해서 미래를 그려가는 에이티즈는 강한 의지로 큰 그림을 그려가고 있다.



에이티즈는 1일 오후 2시 정규 2집 'THE WORLD EP.FIN : WILL'(더 월드 에피소드 파이널 :윌)을 발매한다. 정규 앨범 단위로는 2019년 발매한 정규 1집 'TREASURE EP.FIN : All To Action'이후 4년 만에 발매하는 이번 앨범에는 멤버들의 음악적 성장이 돋보인다. 멤버 전원이 크레디트에 이름을 올린 것은 물론 팀 최초로 유닛 곡을 앨범에 수록하는 등 넓어진 스펙트럼을 자랑한다.

앨범 발매를 앞둔 에이티즈는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안다즈 서울강남 호텔에서 기자 간담회를 진행했다. 우영은 "저번 정규 앨범보다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게 많이 노력했다"라며 컴백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종호 역시 "4년 만에 발매한 정규 앨범에 많은 것을 담으려고 노력했다"라고 강조했다.



홍중은 "그동안 시도하지 않았던 유닛곡이라던지 다양한 장르를 시도했다. 에이티즈가 데뷔 5주년 이후 앞으로 어떻게 나아갈지, 어떤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지를 모아놓은 앨범이다"라고 소개했다.

/사진=KQ/사진=KQ
타이틀곡 '미친 폼'은 에이티즈의 대체 불가능한 매력을 담은 곡이다. 새롭게 시도하는 아프로비트 리듬을 기반으로 한 댄스홀 장르의 곡으로 또 다른 느낌의 '흥'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미친 폼'이라는 제목은 밀리언 셀러 등극 및 전 세계를 무대로 월드투어를 누비는 에이티즈의 상황과 딱 맞아떨어진다.


여상은 "멤버들의 미친 폼이 장착되어 있다. 정말 중독적인 리듬과 멜로디가 담겨있다"라고 타이틀곡을 소개했다. 우영은 "에이티즈가 가장 잘하고 멋있는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곡이다. 다른 수록곡도 좋으니 많이 들어달라"고 덧붙였다.

홍중은 "'미친 폼'이라는 제목 전에 가이드가 나왔을 때 멤버들도, 회사도 그렇고 전작보다 단순하면서도 멋있는 퍼포먼스를 보여줄 수 있는 곡이 될 수 있겠다 생각했다. 타이틀 곡을 먼저 정해 놓고 다른 수록곡을 채웠다. '미친 폼'이라는 키워드는 '폼'이라는 의미가 다양하기 때문에 새로운 폼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서 정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민기는 "전작에서는 은유적인 표현이나 시적인 표현을 담았다면 이번 에는 직설적이고 경험과 결과에서 비롯한 표현이 많다"라고 덧붙였다.

/사진=KQ/사진=KQ
수록곡 중에서는 다채로운 유닛곡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팀의 맏형 라인 홍중·성화의 시너지를 담은 'MATZ', 20대 청춘의 아픔을 그려낸 '트윈 타워 케미' 윤호·민기의 'Youth', 우영-여상-산의 조합이 인상적인 'IT's You', 유일하게 솔로로 나선 종호의 'Everything' 등 다양한 조합의 다채로운 곡이 트랙리스트를 채웠다. 이렇게 새로운 시도를 두려워하지 않는 에이티즈는 단순히 이번 활동을 넘어 그 이후의 큰 그림까지 그리고 있다.

윤호는 "앨범에 파이널과 윌이라는 단어가 들어갔는데 '더 월드'시리즈의 마지막이라는 느낌을 주되 'WILL'이라는 단어를 통해 새로운 음악의 시작이라는 점을 알리고 싶었다. 'WILL'에 초점을 더 맞추시면 좋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

홍중은 "4년 전에 발매했던 정규앨범이 큰 전환점이 됐다. 수치적인 커리어도 중요하지만, 이번 앨범을 통해서 곡의 완성도, 앨범의 유기성으로 인정받고 싶다는 생각도 있다. 수치적인 야망도 물론 항상 가지고 있지만, 저희의 음악성을 조금 더 각인시켜드리고 싶다"라는 목표를 전했다.

이어 "앨범을 준비하면서도 2024년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했다. 내년에 재미있는 상상을 많이 하고 있다. 그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앨범이다. 미래에 대한 의지를 확실히 담아냈다. 저희가 지금까지 이뤄낸 커리어에 부끄럽지 않은 것들을 준비하고 있다"라고 앞으로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산 역시 "내년이면 6년 차인데 이제는 증명의 시간이 찾아왔다는 생각이 든다. 내년에는 더 자랑스러운 모습을 많이 만들겠다"라고 강조했다.

에이티즈의 새 앨범은 1일 오후 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