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건협, 해외건설 진출 전략 대전환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 2023.11.30 17:57
글자크기
(아랫줄 왼쪽에서 두번째부터)최신형 국토교통부 과장, 박선호 해외건설협회장, 한만희 서울시립대학교 명예교수 등이 3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해외건설 진출 전략 대전환을 위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해외건설협회(아랫줄 왼쪽에서 두번째부터)최신형 국토교통부 과장, 박선호 해외건설협회장, 한만희 서울시립대학교 명예교수 등이 3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해외건설 진출 전략 대전환을 위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해외건설협회


해외건설협회(해건협)가 3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함께 '해외건설 진출 전략 대전환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열었다.



토론회는 '연 500억불 수주, 세계 4대 강국 진입' 정책 목표 달성을 위한 해외건설 활성화와 우리기업 체질 개선을 통한 역량 강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국민의힘 간사인 김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간사 최 의원은 개회사에서 "원팀코리아를 비롯한 전방위적인 해외건설 지원 정책이 결집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선호 해건협 회장은 "투자개발형 사업 확대 등 급변하는 시장 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전략을 모색하는 이번 토론회가 해외건설 역량을 결집하는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주제 발표에서 최정훈 수출입은행 부장이 '우크라이나 재건사업 진출을 위한 금융지원방안'을, 노재학 현대건설 상무는 '우리기업의 해외건설 수주 다변화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정창구 해건협 정책지원센터장이 '해외건설 발주 패턴 변화에 따른 대응전략과 지원방안'을 제시했다.

한만희 서울시립대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패널 토론도 이뤄졌다. 토론에는 최신형 국토교통부 해외건설정책과장, 박현근 원스톱수주지원단 과장, 임병우 김앤장 변호사, 진재영 MIGA 동북아 대표, 김용구 도화엔지니어링 사장이 참석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