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기 영숙 '동치미' 출연 반발에…MBN "녹화 마쳐, 편집 논의 중"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3.11.29 17:25
글자크기
'나는 솔로' 16기 영숙(가명) /사진=ENA, SBS Plus '나는 SOLO' 방송화면 캡처'나는 솔로' 16기 영숙(가명) /사진=ENA, SBS Plus '나는 SOLO' 방송화면 캡처


'나는 솔로' 16기 출연자 영숙(가명)이 '동치미'에 출연하는 것을 두고 시청자들이 반발하는 것과 관련해 MBN 측이 편집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29일 뉴스1, 스타뉴스 등에 따르면 MBN 관계자는 영숙의 '동치미' 출연에 대해 "논란이 되기 전 녹화를 진행했고, 편집 등에 대해서는 제작진과 논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ENA, SBS Plus 예능 '나는 SOLO'('나는 솔로') 16기에 출연했던 영숙은 같은 기수에 출연한 상철(가명)로부터 명예훼손 등으로 피소당했다. 영숙은 상철뿐만 아니라 같은 기수의 옥순(가명)과도 갈등을 빚은 바 있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 시청자 게시판에 올라온 16기 영숙 출연 반대글 /사진=홈페이지 캡처MBN '속풀이쇼 동치미' 시청자 게시판에 올라온 16기 영숙 출연 반대글 /사진=홈페이지 캡처
이처럼 '나는 솔로' 16기 종영 후에도 영숙 관련 잡음이 이어지면서 누리꾼들은 '동치미' 시청자 게시판에 영숙의 출연을 반대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들은 "사생활 논란 있는 사람을 출연시키는 이유가 뭐냐", "고소까지 당한 사람이 감당되겠냐", "그대로 방송할 경우 시청자를 우롱하고 2차 피해자가 생길 것을 생각하지 않는 행위로 보겠다"고 분노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