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탈퇴' 초아 "멤버들과 안 싸웠다…불만 얘기도 안 해"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3.11.28 22:37
글자크기
그룹 AOA 출신 가수 초아 /사진=채널S '놀던 언니' 방송화면 캡처그룹 AOA 출신 가수 초아 /사진=채널S '놀던 언니' 방송화면 캡처


AOA(에이오에이) 출신 가수 초아가 그룹 활동 시절 멤버들과 싸우지 않았다고 밝혔다.

28일 방송된 채널S 예능 '놀던 언니'에서는 멤버들(채리나, 이지혜, 아이비, 나르샤, 초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초아는 21살에 데뷔했다며 "고등학교 때 연습생을 하다가 회사에서 정리해서 대학에 가서 알바를 했다. IPTV 영업왕도 했다. 한 달에 500만원씩 벌어서 연습생 생활을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나 그는 AOA로 힘들게 데뷔했음에도 5년 만에 탈퇴했다고. 초아는 "'내가 늦게 데뷔했으니까 잘해야 해' 이런 생각이 있었는데, 잘한다는 게 끝이 없지 않냐. 1등을 했는데 허무하더라"고 떠올렸다.



이어 "새로운 모습을 같은 사람이 계속 보여주는 게 어렵고 부정적으로 받아들여지면서 스스로 포기한 거 같다"며 "그때는 절이 싫으면 중이 떠나는 게 당연한 거고, 내 스스로가 행복해지려면 어느 정도 용기가 필요하다고 생각해서 (그룹에서) 나갔다"고 털어놨다.

다만 그는 멤버들과 다툰 일은 없었다고. 초아는 "저희는 한 번도 안 싸웠다. 일상 대화를 하더라도 불만 얘기를 안 했다"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