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LG전자 출신 김경호 부사장 영입…해외 시장 공략

머니투데이 유예림 기자 2023.11.28 11:11
글자크기
김경호 오뚜기 글로벌사업본부장./사진제공=오뚜기 김경호 오뚜기 글로벌사업본부장./사진제공=오뚜기


오뚜기가 김경호 전 LG전자 부사장을 글로벌사업본부장(부사장)으로 신규 영입했다.

오뚜기는 김 부사장을 영입해 미래 성장 기반을 다지고 해외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간다는 방침이다.



김 신임 부사장은 서울 양정고와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카이스트에서 경영정보시스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액센츄어타이완 지사장으로 재직하는 등 20년간 컨설팅 업계에 종사했다.

이후 2009년 LG전자에 입사해 CIO 정보전략팀장(전무), BS유럽사업담당(부사장) 등을 역임했다.



오뚜기 관계자는 "전문적인 분석과 전략 수립으로 국내외 시장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거둔 김 부사장이 오뚜기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이끌 적임자라고 판단했다"며 "세계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