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티앤씨, '크레오라-리젠' 글로벌 대표 브랜드로 키운다

머니투데이 이세연 기자 2023.11.28 10:15
글자크기
효성티앤씨㈜가 글로벌 섬유 시장을 이끌 프리미엄 브랜드 육성에 나선다.

효성티앤씨는 고기능성 섬유 브랜드인 'CREORA(크레오라)'와 친환경 섬유 브랜드인 'regen(리젠)'의 BI(브랜드아이덴티티)를 변경하는 등 섬유 브랜드 개편을 단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새로 개편된 CREORA 로고. CREORA는 스판덱스, 폴리에스터, 나일론 등 효성티앤씨의 기능성 섬유를 대표하는 브랜드다./사진제공=효성티앤씨새로 개편된 CREORA 로고. CREORA는 스판덱스, 폴리에스터, 나일론 등 효성티앤씨의 기능성 섬유를 대표하는 브랜드다./사진제공=효성티앤씨


기존 65개였던 섬유 브랜드를 2개의 대표 브랜드로 통합했다. 크레오라와 리젠이 확보해 온 브랜드 파워의 시너지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서다.

그동안 인정받아온 차별화된 기술력과 우수한 품질, 고객의 소리(VOC) 경영철학 등 효성티앤씨의 모든 가치를 담은 대표 브랜드로 키우겠다는 경영 전략을 반영했다.



효성티앤씨는 기존 글로벌 1위 스판덱스 브랜드였던 크레오라를 폴리에스터 섬유와 나일론 섬유 등 기능성 섬유 브랜드로 통합해서 운영하기로 했다.

스판덱스 사업에서 빠른 속도로 추격해오고 있는 글로벌 경쟁사와의 격차를 벌리고 프리미엄 시장 지배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폴리에스터와 나일론 섬유 사업도 크레오라 브랜드 효과를 기반으로 신규 시장 및 고객 확보 등 영업력 강화에 집중해 글로벌 시장 점유율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국내 대표 리싸이클 섬유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리젠은 앞으로 △페트병을 재활용한 리젠 폴리에스터 섬유 △페어망을 재활용해서 만든 리젠 나일론 섬유 외에 △스판덱스 리싸이클 섬유 △옥수수 등으로 만든 바이오 스판덱스 섬유 등을 포함한 통합 친환경 섬유 브랜드로 사용된다.

김치형 효성티앤씨 대표이사는 "효성티앤씨의 크레오라와 리젠은 그동안 지속적인 기술 혁신과 우수한 품질을 기반으로 고객이 신뢰하는 브랜드로 성장해 왔다"며 "이번 브랜드 개편을 통해 고기능화, 친환경화되는 섬유산업의 패러다임을 리드하는 프리미엄 브랜드로 다시 한번 도약할 수 있는 전기를 마련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