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코리아테크액티브' ETF 상장

머니투데이 이사민 기자 2023.11.28 09:23
글자크기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한국거래소에 'TIGER 코리아테크액티브 (11,435원 ▼70 -0.61%)' ETF(상장지수펀드)를 상장한다고 28일 밝혔다.

'TIGER 코리아테크액티브'는 트렌드 변화를 이끄는 한국의 혁신 기업, 특히 IT(정보기술)와 바이오테크 기업에 집중 투자한다. 특히 IT에 국한하지 않고 2차전지와 반도체, 자율주행, 바이오테크, 신약, AI까지 광범위한 테크 섹터에 투자한다. 액티브 ETF로서 비교지수(KRX정보기술지수) 대비 초과수익을 목표로 투자 전략을 수립하고 편입 종목을 적극적으로 운용한다.



또 업종 내 대표 종목을 스크리닝해 종목 수를 압축해 투자한다. 같은 섹터에 속해 있더라도 종목별로 기업 이익과 주가 흐름에서 차이가 나타날 수 있기 때문이다.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섹터에는 삼성전자 (80,800원 ▲200 +0.25%), SK하이닉스 (225,000원 ▲2,000 +0.90%), 제우스 (17,120원 ▼90 -0.52%), ISC (65,700원 ▲1,000 +1.55%), 두산테스나 (36,350원 ▼1,000 -2.68%), 이녹스첨단소재 (39,000원 ▲950 +2.50%) 등에 투자한다. 2차전지 섹터에는 에코프로비엠 (179,300원 ▼2,800 -1.54%), 삼성SDI (368,500원 ▼9,000 -2.38%) 등을 담고 있다. 바이오테크 섹터에선 신약개발 관련 기업인 유한양행 (78,800원 ▲800 +1.03%)한미약품 (279,000원 ▲5,500 +2.01%), 플랫폼 기술을 보유한 알테오젠 (289,500원 ▲3,500 +1.22%), 펩트론 (39,300원 ▼700 -1.75%), 의료AI 서비스의 제이엘케이 (15,850원 ▼200 -1.25%) 등이 있다.



황준혁 미래에셋자산운용 리서치본부 팀장은 "금리 인상 마무리 국면에서 이후 성장주 반등이 기대되는 시점에 시장을 이기는 투자를 원한다면 차별화된 투자 전략이 필요하다"며 "'TIGER 코리아테크액티브'는 트렌드 변화에 한발 앞선 한국의 혁신 섹터를 선정하고 그 안에서도 기술력과 성장성을 모두 갖춘 주도주를 선별해 보다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운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