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소방망' 마비에 KT 사과…"회선 복구, 재발방지 조치"

머니투데이 배한님 기자, 김인한 기자 2023.11.27 14:54
글자크기

(상보)

/사진=KT/사진=KT


KT (38,100원 ▼600 -1.55%)가 27일 오전 발생했던 '서울 시내 소방 긴급출동 시스템 오류'에 대해 사과하고 원인 규명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KT는 이날 오후 "서울소방방재센터에 제공하는 인터넷 회선이 작업 오류로 일시 중단됐다가 복구됐다"며 "불편을 끼쳐 죄송하며 재발방지 조치를 취하겠다"고 공지했다. 구체적인 시스템 오류 원인이나 지점 등은 밝히지 않았다.

앞서 KT와 서울소방재난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이후부터 10시쯤까지 약 1시간 반 긴급출동시스템(MDT) 운영에 차질이 발생했다. MDT는 신고가 들어오면 위치를 찾아가는 내비게이션 기능을 수행한다. 이 문제로 서울소방재난본부의 지령망 시스템이 일시 마비되면서 서울 일대 소방 출동에 차질을 겪었다.



KT 기업전용 LTE망에 일시적 장애가 발생하면서 문제가 발생했다. 업계 관계자는 "기업(공공기관) 대상 전용 회선 자체에서 문제가 생겼다기보다 KT가 망 관련 작업을 하던 과정에서 문제가 생긴 것으로 추정된다"고 했다. KT는 재발방지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