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등장한 '나쁜 손가락'…'남혐 논란'에 발칵 뒤집힌 게임업계

머니투데이 김인한 기자, 최우영 기자 2023.11.26 17:01
글자크기

인터넷 커뮤니티 '메갈리아'에 쓰이는 남혐 손 모양…넥슨·카카오게임즈 등 진상조사 후 즉각 사과

넥슨의 메이플스토리의 애니메이션 홍보영상에 인터넷 커뮤니티 '메갈리아'에서 쓰이던 남성 혐오 손 모양으로 의심되는 장면이 등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 사진=넥슨넥슨의 메이플스토리의 애니메이션 홍보영상에 인터넷 커뮤니티 '메갈리아'에서 쓰이던 남성 혐오 손 모양으로 의심되는 장면이 등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 사진=넥슨


한 애니메이션 스튜디오가 제작한 게임 영상 등을 두고 '남성 혐오' 논란이 불거지면서 게임사들이 사과와 함께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26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넥슨이 서비스하는 메이플스토리의 엔젤릭버스터 리마스터 애니메이션 홍보영상에 인터넷 커뮤니티 '메갈리아'에서 쓰이던 남성 혐오 손 모양으로 의심되는 장면이 등장했다.

남성 혐오 표현은 의도적으로 엄지·검지손가락을 'ㄷ'모양으로 만드는 경우다. 이는 한국 남성의 특정 신체 부위를 조롱하는 의미로 쓰인다고 한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선 제작자가 의도적으로 남성 혐오 메시지를 넣었다는 비판이 제기됐다.



이에 메이플스토리 제작·서비스사인 넥슨은 이날 자정쯤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린 메이플스토리 엔젤릭버스터 리마스터 애니메이션 홍보영상을 비공개 처리했다. 메이플스토리는 "해당 홍보물은 더 이상 노출되지 않도록 조치하고 최대한 빠르게 논란이 된 부분들을 상세히 조사해 필요한 조치를 진행하겠다"고 공지했다.

관련 영상은 특정 애니메이션 제작사를 통해 만들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넥슨의 다른 게임 제작진도 이날 외주 영상을 같은 제작사에 맡긴 만큼 진상 파악에 나섰다며 부적절한 표현이 담긴 다른 영상도 확인했다고 밝혔다.

넥슨이 배급 중인 던전앤파이터와 블루아카이브도 즉각 입장을 내놨다. 던전앤파이터는 이원만 총괄 디렉터 명의로 "불쾌한 감정을 주거나 바람직하지 않은 표현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입장에서 절대 용납할 수 없다"며 "문제를 빠짐없이 검토하겠다"고 했다.


또 블루아카이브는 김용하 총괄PD 명의 게시글을 통해 "영상 홍보물 중, 일부 부적절한 표현이 포함된 점을 확인했다"며 "영상들에 대해서는 진위 확인과 빠른 조치를 위한 비공개 처리가 완료됐다"고 공지했다.

이외에도 온라인 커뮤니티에선 님블뉴런이 개발하고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이터널리턴' 콘텐츠에 대한 문제제기가 이어졌다. 이터널 리턴도 사과문을 올리며 논란 경위를 상세히 조사하고 재공지하겠다고 밝혔다.

김용하 블루아카이브 총괄PD가 게재한 사과문. / 사진=뉴스1김용하 블루아카이브 총괄PD가 게재한 사과문. / 사진=뉴스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