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운용, 'TIGER AI반도체핵심공정'…개인 순매수 100억원 돌파

머니투데이 이사민 기자 2023.11.24 09:14
글자크기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AI반도체핵심공정 (10,335원 ▼190 -1.81%)' ETF가 상장 3일 만에 개인 누적 순매수 100억원을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23일 기준 'TIGER AI반도체핵심공정'의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는 128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해당 기간 국내 반도체 투자 ETF 중 가장 큰 개인 순매수 규모다.

'TIGER AI반도체핵심공정'은 AI(인공지능) 반도체의 핵심인 HBM(고대역폭메모리)에 집중 투자한다. HBM은 한 번에 대량의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도록 대역폭을 크게 증가시킨 반도체다.



미래에셋자산운용 관계자는 "HBM을 만들기 위해서는 고도의 패키징 핵심 공정 기술이 필요하고, 현재 대한민국이 글로벌 HBM 시장의 약 90%를 차지하고 있다"며 "이들 기업은 AI 반도체 성장과 함께 특수를 누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해당 상품은 같은 날 기준 국내 상장된 반도체 투자 ETF 중 HBM 등 AI 반도체 관련주 비중이 가장 높다. 주요 편입 종목으로는 한미반도체 (73,800원 ▼2,600 -3.40%)(16.8%), 이수페타시스 (30,400원 ▼450 -1.46%)(8.8%), 이오테크닉스 (175,000원 ▼900 -0.51%)(8.5%), 하나마이크론 (25,400원 ▼900 -3.42%)(6.4%) 등이 있다. 모바일과 PC 등 시장 비중이 큰 삼성전자 (72,900원 ▼200 -0.27%)SK하이닉스 (161,400원 ▲4,900 +3.13%)는 제외하고 잠재 성장성이 높은 HBM 및 AI 반도체 관련 핵심 기업으로만 구성했다.

또 현재 미세화 공정이 4나노 미세공정에서 3나노 초미세공정으로 옮겨가면서 EUV(극자외선 노광)를 비롯한 GAA(게이트올어라운드) 등 미세화 공정 핵심 기업들도 담고 있다.


정의현 미래에셋자산운용 ETF운용팀장은 "이제 반도체 산업의 성장은 AI로부터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며 "TIGER AI반도체핵심공정'은 HBM의 성장세뿐 아니라 삼성전자의 AI 반도체 파운드리 생산 확대에 필요한 핵심 기업들도 편입하고 있어 AI 반도체 시대 수혜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