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의 마지막밤 '길드홀 만찬'…尹대통령 "최적의 파트너"

머니투데이 런던(영국)=박종진 기자 2023.11.23 10:54
글자크기

[the300]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서 마이클 마이넬리 시장과 건배하고 있다. 2023.11.23.[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서 마이클 마이넬리 시장과 건배하고 있다. 2023.11.23.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런던금융특구 시장(로드 메이어) 주최 만찬에 참석해 양국의 긴밀한 협력을 다졌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경제사절단도 총출동했다.



윤 대통령 부부는 22일 저녁(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마이클 마이넬리 런던금융특구 시장이 주최한 만찬에 참석했다.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의 만찬은 국빈방문에서 필수적으로 동반되는 행사다.

이날 만찬은 런던금융특구의 본청인 길드홀에서 3시간가량 진행됐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박진 외교부 장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방문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조태용 국가안보실장 등 정부 관계자들과 이재용 회장, 구광모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그룹 부회장,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등 동행한 기업인들이 모두 참석했다. 영국 측에서는 글로스터 공작 부부, 케미 베이드녹 기업통상부 장관 등 왕실 인사와 런던금융특구 시의원, 주요 경제·금융인들이 함께 했다. 양측 참석자만 약 400명이다.



만찬 후 런던금융특구 시장의 만찬사와 윤 대통령의 답사 등이 이어졌다. 윤 대통령은 우선 마이넬리 시장의 취임(11월10일)을 축하하며 전날 있었던 찰스3세 국왕의 환영만찬에 이어 신임 런던시장의 첫 번째 국빈만찬에 초대돼 기쁘다는 인사를 건넸다. 그리고 한국전에서 영웅적인 활약을 펼친 '글로스터셔 연대'를 대표하는 글로스터 공작에게 우리 국민 전체를 대신해 감사의 말을 전했다.

윤 대통령은 "피로 맺은 우정과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영국과 한국은 서로 신뢰할 수 있는 최적의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서 답사하고 있다. 2023.11.23.[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서 답사하고 있다. 2023.11.23.
또 윤 대통령은 런던금융특구가 런던의 가장 오래된 역사를 자랑하면서도 현대적이고 첨단을 추구하며 미래 영국을 이끌고 있는 것처럼 영국과 한국의 오랜 우정이 이날 리시 수낙 총리와 체결한 '다우닝가 합의'(Downing Street Accord)를 계기로 더욱 발전해 나갈 것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길드홀은) 오랜 우정의 역사를 가진 한국과 영국이 함께 번영하는 미래를 논의하기 위해 더할 나위 없이 적합한 곳"이라며 "오늘 수낙 총리와 저는 지금까지 양국이 체결한 최고 수준의 협력 문서인 다우닝 스트리트 어코드에 서명했다. 양국 간에 안보 국방 측면의 협력에서부터 시작해 첨단 과학기술, 공급망 확보, 에너지 연대 등 경제안보 분야까지 모두 포괄한 협력방안"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윤 대통령은 이날이 영국 국빈방문의 마지막 밤이지만 내일부터 한국과 영국이 함께 더 밝은 미래를 열어갈 것이라며 양국의 영원한 우정과 무궁한 발전을 위해 건배를 제안했다.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왼쪽 두번째) 대통령과 김건희(왼쪽 네번째) 여사가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서 마이클 마이넬리(가운데) 시장, 글로스터 공작 부부(오른쪽) 등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2023.11.23.[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왼쪽 두번째) 대통령과 김건희(왼쪽 네번째) 여사가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서 마이클 마이넬리(가운데) 시장, 글로스터 공작 부부(오른쪽) 등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2023.11.23.
앞서 마이넬리 시장은 만찬사에서 한국 문화를 좋아하는 영국인의 일상을 언급해 좌중의 박수를 받았다. 마이넬리 시장은 "우리는 점점 케이(K) 세상에 살아간다"며 "흔한 런던사람은 한국 드라마를 보고 한국 식당에서 밥을 먹고 케이팝을 듣고 한국의 위대한 축구선수가 프리미어 리그에서 골을 넣는 것을 본다. 봅니다. 저희 가족도 이런 흔한 런던 사람이다. 호텔델루나와 사랑의 불시착,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같은 드라마들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날 윤 대통령 부부는 마이넬리 시장 내외와 런던금융특구 의원들 그리고 영국 왕실의 글로스터 공작 내외의 환영을 받으며 길드홀로 입장했다. 1400년대에 지어진 길드홀은 1666년 런던대화재, 1940년 2차 세계대전 공습 등으로 손상을 입었으나 1953년 복원돼 외국 귀빈 행사 등이 열리고 있다.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 대화하며 입장하고 있다. 2023.11.23.[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22일(현지시간) 런던 길드홀에서 열린 런던금융특구 시장 주최 만찬에 대화하며 입장하고 있다. 2023.11.23.
식전 리셉션은 런던시가 소장한 그림들이 전시된 아트갤러리에서 진행됐다. 윤 대통령 부부는 마이넬리 시장의 안내로 미국, 일본, 프랑스, 네덜란드 등 12개국 대사들, 여러 영국의 경제·금융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방명록에 서명했다.

이어 윤 대통령 부부는 팡파레 연주와 참석자들의 기립박수를 받으며 만찬장인 그레이트홀로 이동했다. 그레이트홀은 길드홀의 주 연회장으로 런던시 12개 동업자 조합(길드)을 상징하는 깃발이 걸려있는 곳이다. 식전 기도 후 만찬이 진행됐고 만찬 메뉴는 메추라기 바베큐와 구운 로즈마리 대구, 코티지 파이와 초콜릿 체리 무스 등으로 구성됐다. 마지막으로 공정무역으로 들여온 차와 커피가 제공됐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