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전남도, 교육발전특구·글로벌 인재 육성 '협력'

머니투데이 전남=나요안 기자 2023.11.21 10:20
글자크기

'2023 전라남도교육행정협의회' 가져… '지방시대 성공' 위해 연계와 협력 강화

전남교육청과 전라남도가 2023년도 전라남도교육행정협의회를 열었다./사진제공=전남교육청 전남교육청과 전라남도가 2023년도 전라남도교육행정협의회를 열었다./사진제공=전남교육청


전남교육청과 전라남도가 교육혁신과 지역인재 양성 및 정주를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교육발전 특구와 글로벌 인재 육성을 위해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전남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20일 두 기관은 전남교육청 상황실에서 김대중 교육감과 김영록 전남지사를 비롯한 주요 간부, 협의회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도 전라남도교육행정협의회'를 가졌다. 협의회에서는 지방시대의 성공적인 구현을 위해서는 지방자치와 교육자치 간 연계와 협력 강화가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이를 위해 △ 교육발전특구 운영 지원 △ 유·보통합 기반 마련을 위한 업무협의체 구성 △ 전라남도 고졸 일자리 DB구축 △ IB 프로그램 도입 및 영어진행 수업 내실화 △ 유·보통합 누리과정 급식비 지원 △ 자영농·수산과생 급식비 분담비율 조정 등의 안건을 협의했다.



김대중 전남교육감은 "지방시대를 맞아 지방자치와 교육자치 간의 협력은 더욱 중요해 지고 있다"며 "앞으로 협력을 강화하여 교육격차를 해소하고 교육 때문에 전남을 떠나는 도민이 많은 문제 등을 함께 해결해 나가자"고 말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열어가는 데 지자체와 교육청 그리고 지역과의 협력이 중요하다"며 "전남도와 교육청이 함께 인재를 기르는 담대한 교육개혁을 만들어 가야 한다"고 말했다.

'전남도교육행정협의회'는 전라남도와 전남교육청이 미래인재 육성과 교육여건 개선 등에 관한 사항을 협의·조정키 위해 2012년부터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지금까지 48건의 협력사업을 발굴해 추진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