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챗GPT 아버지' 샘 알트먼 MS 합류에…AI 관련주도 급등

머니투데이 홍재영 기자 2023.11.21 10:14
글자크기

[특징주]

샘 알트먼 전 오픈AI 최고경영자(CEO)/로이터=뉴스1샘 알트먼 전 오픈AI 최고경영자(CEO)/로이터=뉴스1


챗GPT 개발사 '오픈AI'의 창업자 샘 알트먼이 마이크로소프트(MS)에 합류해 인공지능(AI) 연구를 이어간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국내 AI 관련주들도 강세를 보인다.



21일 오전 10시10분 기준 코스닥 시장에서 이스트소프트 (30,700원 ▼1,500 -4.66%)는 전 거래일 대비 1680원(12.06%) 오른 1만5610원에 거래되고 있다. 오픈놀 (8,400원 ▼160 -1.87%)은 15.71%, 브리지텍 (8,140원 ▼380 -4.46%)은 15.67%, 자이언트스텝 (12,220원 ▲130 +1.08%)은 7.35%, 코어라인소프트 (20,550원 ▲450 +2.24%)는 8.88% 상승 중이다.

지난 17일 이사회로부터 해고 당한 샘 알트먼 오픈 AI 전 최고경영자(CEO)는 MS에서 고급 AI 연구팀(Advanced AI research team)을 이끌게 됐다. 20일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최고경영자(CEO)는 X(전 트위터)를 통해 "샘 알트먼과 함께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발표하며 이같이 밝혔다. 알트먼이 해고당한 후 오픈AI 이사회 의장직을 내려놓은 오픈AI 공동 설립자 그렉 브록먼도 합류한다. 샘 알트먼 영입 소식에 미국 증시에서 MS 주가는 2.05% 상승했고, 52주 신고가도 경신했다.



한지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샘 알트먼이 마이크로소프트로 합류한다는 소식으로 AI 사업 강화 기대감이 확대됐다는 점이 주가 강세의 배경이었다"며 "국내 증시에서도 AI 관련주들에게 트레이딩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