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패딩 브랜드'에르노' 한국서 세계 첫 면세점 매장 오픈

머니투데이 조한송 기자 2023.11.20 14:17
글자크기
에르노 명동 면세점 매장/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에르노 명동 면세점 매장/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16,600원 ▼230 -1.37%)이 수입·판매하는 이탈리아 럭셔리 패딩 브랜드 에르노(HERNO)가 지난 17일 신세계면세점 명동점 9층에 매장을 열었다. 에르노가 면세점에 입점한 것은 전 세계에서 이번이 처음이다.



에르노는 1948년 주세페 마렌지(GIUSEPPE MARNEZI)가 설립한 브랜드다. 캐시미어와 실크를 혼방한 소재로 제품을 제작해 패딩에 대한 고정관념을 깬 것으로 유명하다. 고급스럽고 우아한 디자인으로 국내외 탄탄한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에르노는 이번 면세점 매장 오픈과 관련해 한국이 럭셔리 패션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또 최근 우리나라를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 증가하고있으며 내국인의 해외여행 급증하고 있다는 점도 함께 고려했다. 에르노는 이번 면세점 입점을 통해 내국인을 비롯한 글로벌 관광객까지 접점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에르노 담당자는 "아우터는 비싸더라도 질 좋은 제품을 사서 오래 입자는 인식이 있어 럭셔리 패딩에 대한 수요는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면서 "연말을 앞두고 외국인 관광객들을 비롯해 해외로 떠나는 여행객이 급증하고 있는 만큼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에서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