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비전, 상생협력 간담회…대중소 동반성장 '드라이브'

머니투데이 이세연 기자 2023.11.20 09:57
글자크기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한화비전 판교 R&D센터, 대구종합유통단지 전자관, 대전무역회관에서 열린 한화비전 대·중소 상생협력 파트너 간담회에는 총 60개 중소기업에서 77명이 참석했다. 사진은 한화비전 판교 R&D센터 대강당./사진제공=한화비전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한화비전 판교 R&D센터, 대구종합유통단지 전자관, 대전무역회관에서 열린 한화비전 대·중소 상생협력 파트너 간담회에는 총 60개 중소기업에서 77명이 참석했다. 사진은 한화비전 판교 R&D센터 대강당./사진제공=한화비전


한화비전은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대·중소 상생협력 파트너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간담회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는 대·중소 상생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멘토기업인 한화비전이 중소기업(주관기업)의 혁신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한화비전은 지난 2020년부터 회사의 비전 기술(AI, 영상처리, 광학 등)을 통해 국내 중소기업과 공동으로 제품을 생산, 중소기업의 공공조달 시장 접근 기회를 확대하고 수입 부품·소재를 국산화하는 데에 일조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11개 단체의 120개 중소기업을 지원해 왔으며, 매년 2회에 걸쳐 대·중소 상생협력 파트너 간담회를 열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한화비전 신제품 교육 및 시연, AI 카메라 솔루션 응용사례 소개, 상생협력 신제품 라인업 운영방안 논의, 제품 인증 및 영업 기술 모색 등 동반성장을 위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한화비전 판교 R&D센터, 대구종합유통단지 전자관, 대전무역회관 등 참여 중소기업의 소재지 등을 고려해 열린 간담회에는 3일에 걸쳐 총 60개 중소기업에서 77명이 참여했다.

조만근 한화비전 한국영업담당은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하는 상생협력 지원 사업으로 한화비전 핵심기술과 중소기업의 실용기술을 결합한 혁신적인 국산 제품을 공공기관에 제공할 기회를 마련했다"라며 "우수한 제품과 기술력을 보유한 국내 많은 중소기업이 공공시장 판로를 개척하고 한화비전과 동반성장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화비전은 협력회사 경쟁력 제고를 위한 '코워크 플라자(Co-Work Plaza)'를 운영하고, 2·3차 협력회사에 대한 동반성장 프로그램 확대를 진행하는 등 국내 강소기업 육성을 위한 동반성장 추진 로드맵을 운영 중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