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벨]위지윅스튜디오, 싸이더스 인수 "콘텐츠 밸류체인 강화"

머니투데이 성상우 기자 2023.11.20 09:02
글자크기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종합 미디어 콘텐츠 제작사로 발돋움한 위지윅스튜디오 (2,360원 ▼205 -7.99%)가 국내 굴지의 영화제작사이자 배급사인 싸이더스를 품에 안는다. 영화 제작에서 배급까지 이어지는 콘텐츠 제작 밸류체인을 지속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위지윅스튜디오는 지난 17일 싸이더스의 최대주주 지분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구체적인 금액 및 지분율은 밝히지 않았다.



싸이더스는 1995년 설립 이래 체계적인 신인 감독 육성시스템을 바탕으로 다수의 유명 감독을 발굴해온 제작사다. 봉준호 감독을 비롯해 최동훈·류승완·한재림·이환경·장준환·이정범·손재곤 감독 등을 발굴해냈다. 대한민국 영화계에 획을 그은 작품들을 제작해냄과 동시에 트렌디한 감각의 신작을 선보여온 국내 대표 제작사로 평가받는 곳이다.

싸이더스는 국내 영화 제작사 중 최다 편수인 80여편 이상의 영화를 제작했다. 대표작으로 △타짜 시리즈와 △살인의 추억 △내머리속의 지우개 △8월의크리스마스 △봄날은 간다 등을 보유하고 있다. 120여편의 영화 배급 및 해외 및 부가판권 등을 진행하며 영화산업 전반의 영역에서 입지를 구축했다.

이번 인수로 위지윅 그룹사의 콘텐츠 제작 밸류체인은 더 강화될 전망이다. 특히, 영화 제작과 배급 파트에 더 힘을 실을 수 있게 됐다. 싸이더스는 다수의 구작 IP를 확보하고 있어 후속 시리즈 및 스핀오프 제작에도 용이하다. 현재 제작 진행중인 작품들의 스케일 업 역시 기대할 수 있다.


현재 타짜 원작 만화 시리즈의 마지막 편인 '타짜4: 벨제붑의 노래'를 비롯해 타짜 등장 인물들에 관한 스핀오프물이 제작 중이다. 2001년 개봉한 영화 '화산고'의 후속 시리즈물인 '에스라인'과 '관찰인간' 등 웹툰 원작 기반 시리즈물과 '인공', '대리수능' 등 오리지널 작품들까지 다양한 IP 기반의 콘텐츠들이 제작 중인 것으로 알려져있다. 인수 이후 위지윅 제작 그룹의 라이브러리에 깊이를 더할 수 있는 라인업이다.

위지윅 그룹의 글로벌 제작 및 배급에도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싸이더스가 제작과 배급에 모두 참여한 영화 '육사오(6/45)'의 경우 지난해 개봉 후 침체된 국내 시장에서 198만 관객을 동원하며 선전한 바 있다. 베트남에서도 250만 관객을 기록하며 현지 개봉 한국영화 중 관객수 및 매출액에서 역대 1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베트남 제작사를 통해 '완벽한 타인' 등의 리메이크작을 개봉하면서 현지 영화 역대 3위의 흥행 기록을 낸 적도 있다.

위지윅은 △래몽래인 △에이투지엔터테인먼트 △메리크리스마스 △골드프레임 △MAA 등의 제작사 및 매니지먼트사를 산하에 둔 종합 미디어콘텐츠 제작사다. 최근 ‘재벌집막내아들’ 등 드라마뿐만 아니라 ‘스트릿우먼파이터2’ 등 예능 콘텐츠까지 선보이면서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박인규 위지윅스튜디오 대표는 “싸이더스는 국내 영화계에 획을 그은 IP를 다수 보유한 제작사로 글로벌 시장에 통할 IP 발굴 및 제작 파트너로 최적격”이라며 “위지윅과 싸이더스가 합쳐 강력한 콘텐츠 파급력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