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시큐리티 '내 PC·모바일 돌보미', 서비스 1000만건 돌파

머니투데이 황국상 기자 2023.11.15 12:04
글자크기
/자료제공=이스트시큐리티/자료제공=이스트시큐리티


이스트시큐리티와 잉카인터넷 컨소시엄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KISA(한국인터넷진흥원)가 진행하는 '2023년 내 PC·모바일 돌보미 서비스 운영' 사업자로 선정돼 올 4월부터 제공한 보안점검 서비스 누적 건수가 1000만건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전 국민 침해사고 예방 역량 강화'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 사업은 이스트시큐리티의 무료 백신인 '알약' 플랫폼에 '내PC·모바일 보안 취약점 점검' 기능을 추가하고, 주기적으로 자동 점검해 보안 취약 항목을 안내하고 조치를 유도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알약'은 윈도우 운영체제를 대상으로 △계정 관리 △서비스 관리 △보안 업데이트 △보안 관리 △해킹 방지 등 총 47개 PC보안 취약점을 점검하고, 알약M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대상으로 △잠금 화면 설정 여부 △단말 내 악성앱 검사 △구글 플레이 프로텍트 인증 기능 사용 여부 등 총 8개 항목을 점검한다.



김의탁 이스트시큐리티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센터 상무는 "지난 4월부터 10월까지, '알약' 플랫폼을 이용한 '내 PC·모바일 돌보미 서비스 운영'을 해 전국민 보안관리 실태를 점검해 본 결과, 보안에 취약한 단종된 윈도우(7/8/8.1)를 전체 점검대상 중 약 10%~12%가 사용하고 있었다"며 "최신 OS(10/11)이용자의 보안 점수가 단종된 OS(7/8/8.1) 이용자보다 약 13점, 모바일 기기 또한 최신 버전의 보안 점수가 약 4점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와 KISA에서는 '알약'을 통해 자동 점검해 조사된 보안 점검 통계자료를 반영해 '해커도 뚫기 어려운 5가지 보안 수칙' 포스터를 제작해 온오프라인 개인PC보안수칙 홍보를 진행했다. 이스트시큐리티도 보안 취약점들의 조치를 유도하는 '카드 뉴스' 제작, 모기업인 이스트소프트의 AI 아나운서를 활용한 취약점 조치 안내 동영상 제작 등 연말까지 전 국민 대상 보안 취약점 점검 캠페인 및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