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우승' 역대급 가전 할인 예고…"우리 엄마도 신났네"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2023.11.14 11:17
글자크기
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3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5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LG 트윈스가 6대2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LG 구광모 회장이 시상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3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5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LG 트윈스가 6대2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LG 구광모 회장이 시상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LG트윈스가 29년간 염원했던 한국시리즈 우승을 거두며, LG계열사들도 역대급 우승 기념 이벤트를 준비 중이다.



13일 LG에 따르면 LG전자와 LG생활건강, LG유플러스 등 계열사들이 LG트윈스의 통산 세번째 한국시리즈 우승을 축하하는 프로모션을 준비 중이다.

LG전자는 통 큰 가전 할인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LG전자 관계자는 "가전 제품 할인 행사를 할 것"이라며 "대상 모델 제품군과 유통 채널 등을 두고 최종 조율 중"이라고 말했다. 이르면 내일인 14일 구체적인 할인 이벤트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다.



LG전자는 앞서 9월, LG트윈스 선전을 기원하며 가전제품을 구매한 고객들에게 추첨을 통해 사인 유광점퍼와 유니폼 등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열기도 했다. 또 LG전자 온라인몰에서 추천 제품을 구매한 고객들에게 LG트윈스 우승 시 멤버십 포인트를 최대 30만원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했다.

LG생활가전은 생활용품과 화장품 할인, 통신사인 LG유플러스는 통화와 문자 무료 제공 등의 프로모션을 진행할 가능성이 크다.

대를 이은 LG가의 특별한 야구 사랑은 이미 유명하다. 구본무 선대회장은 1990년 LG트윈스를 창단했을 때부터 초대 구단주를 맡아 물심양면으로 지원했다. 올해 LG트윈스의 우승만큼 관심을 끈 롤렉스도 구 선대회장이 선수들을 격려하기 위해 사둔 것이다. LG트윈스가 1990년과 1994년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뒤로 좋은 성적을 내지 못하자 구 선대회장이 1998년 해외출장 때 당시 8000만원 상당의 롤렉스 시계를 구입해 "한국시리즈 우승시 최우수선수(MVP)에게 주라"고 전했다.


 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3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5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LG 트윈스가 6대2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구광모 LG 회장이 선수들에게 헹가래를 받고 있다. /사진=뉴스1 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3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5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LG 트윈스가 6대2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구광모 LG 회장이 선수들에게 헹가래를 받고 있다. /사진=뉴스1
3대 구단주인 구광모 LG 대표도 올해 한국시리즈 개막전과 4차전, 5차전을 직접 찾아 유광점퍼를 입고 경기를 관람했다. 구 대표는 함께 우승을 지켜본 후 "오늘의 승리는 여기 계신 모든 분과 LG를 사랑해준 모든 분이 함께 일군 것"이라며 선수단과 스태프, LG 팬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야구팀의 모기업이 고객들을 위한 각종 우승 이벤트를 진행해왔다.

삼성전자는 2014년 삼성라이온즈의 8번째 한국시리즈 우승 때 UHD TV를 100만원 넘게 할인판매했다. 고객들은 추첨을 통해 에버랜드 자유 이용권도 받았다.

기아차는 2017년 기아타이거즈 우승을 기념해 선착순 1만1000명에게 모닝과 레이 K시리즈 자동차를 최대 12% 할인한 가격에 판매하기도 했다. 엔씨소프트는 2020년 NC다이노스 우승 때 리니지M과 아이온 등 자사 게임 이용자에게 아이템을 제공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