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3Q 매출 956억원…전년比 29.2%↑

머니투데이 변휘 기자 2023.11.08 16:35
글자크기

영업익 45억원, 전년比 4.9%↓

지니뮤직, 3Q 매출 956억원…전년比 29.2%↑


지니뮤직 (3,310원 ▼85 -2.50%)은 올 3분기 연결기준 매출 956억원, 영업이익 45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29.2% 늘어난 반면 영업이익은 4.9% 감소한 결과다.



이로써 1~3분기 누적 매출은 2335억원, 누적 영업이익은 117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11.8%와 4.1% 증가했다.

지니뮤직은 3분기 연결매출 성장의 요인으로 공연사업 확장, CJ ENM과의 사업 시너지, 밀리의 서재 도서콘텐츠 매출 증가 등을 꼽았다.



지니뮤직은 "김세정 단독공연을 비롯해 대형 국내 페스티벌, 뮤지컬, 콘서트 등 다수 공연 공동주최사로서 의미있는 매출 성장 신호를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앞으로도 '공연투자-제작-유통-송출' 영역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음악플랫폼 지니와의 시너지 창출 방안을 모색한다.

주주사 CJ ENM의 음원 유통 대행 효과도 봤다. '제로베이스원' 등 CJ ENM 주요 아티스트의 앨범 판매가 돋보였다. 또 최근 코스닥에 상장한 지니뮤직 자회사 밀리의 서재는 지난해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지니뮤직은 "안정적인 음악사업을 기반으로 공연, AI 콘텐츠창작, 도서영역으로 사업다각화를 추진해 외연 확장을 통한 성장을 이뤘다"며 "지니 경쟁력 강화, 커넥티드 환경에서 음악사용성 증대, AI창작기반 융합콘텐츠사업 혁신을 다각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