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정지영 신임 대표 내정...그룹 임원 인사 단행

머니투데이 임찬영 기자 2023.11.02 14:06
글자크기

현대홈쇼핑 대표에 한광영, 현대L&C 대표에 정백재

정지영 현대백화점 대표이사 내정자/사진= 현대백화점그룹정지영 현대백화점 대표이사 내정자/사진= 현대백화점그룹


정지영 현대백화점 부사장이 대표이사로 승진했다. 현대홈쇼핑 대표에는 한광영 부사장이, 현대L&C 대표에는 정백재 전무가 각각 내정됐다.



2일 현대백화점그룹은 사장 1명·부사장 1명을 포함해 승진 17명, 전보 23명 등 총 40명에 대한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인사 폭은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 상황을 감안해 지난해에 비해 축소됐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이번 정기 임원 인사 핵심 키워드는'안정 기조 속 미래 성장을 위한 변화 추구'"라며 "어려운 대내외 경영환경을 감안해 조직을 확장하기 보다는 안정 기조를 바탕으로 내실을 꾀하는 동시에 변화와 혁신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그룹의 미래 성장을 준비하겠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전문성과 업무 추진력, 새로운 리더십 등을 두루 갖춘 미래지향형 인재를 핵심 포지션에 중용해 그룹의 지속 성장에 필요한 변화와 혁신을 리드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일부 계열사 대표이사가 교체된 데 대해서는 "지난 2년간 계열사 대표이사를 모두 유임시키며 변화를 주지 않았지만, 미래 성장을 위해 꼭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사업 분야에 대해선 변화를 선택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백화점과 홈쇼핑의 경우 내년 3월 대표이사 임기가 만료되는 점을 고려해 조직 전반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내부 인재를 승진 발탁함으로써 안정을 바탕으로 도전과 혁신을 추구해 나갈 계획이라는 설명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