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협력사 ESG 역량 지원으로 '공급망 관리 강화'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2023.11.02 08:16
글자크기
1일 울산 남구 SK 울산Complex(울산CLX)에서 열린 ‘동반성장·ESG CEO 세미나’에서 유재영 SK 울산CLX 총괄(맨 왼쪽), 김양섭 SK이노베이션 재무부문장(맨 오른쪽)이 SK이노베이션의 탄소저감 설비도입 지원 사업에 선정된 협력사 관계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SK이노베이션1일 울산 남구 SK 울산Complex(울산CLX)에서 열린 ‘동반성장·ESG CEO 세미나’에서 유재영 SK 울산CLX 총괄(맨 왼쪽), 김양섭 SK이노베이션 재무부문장(맨 오른쪽)이 SK이노베이션의 탄소저감 설비도입 지원 사업에 선정된 협력사 관계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은 지난 1일 울산 남구 SK 울산Complex(울산CLX)에서 SK이노베이션, SK에너지, SK지오센트릭, SK엔무브 등 SK이노베이션 계열과 거래하는 협력사 80여곳을 초청해 '동반성장·ESG CEO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부산, 울산, 경남 지역 협력사 경영진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각자의 경영현황을 공유하고 SK이노베이션 계열의 구매 정책과 관련한 의견을 나눴다. SK이노베이션 실무진이 ESG 추진현황, 윤리경영, 준법감시 등 ESG 경영과 관련한 정책에 대해 소개하고 질문과 답을 주고 받았다.

SK이노베이션은 협력사의 ESG 경영이 정착하려면 실질적인 탄소감축 노력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보고 올해 중소기업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탄소저감 설비 도입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외부 전문기관의 객관적인 사업 적정성 평가, 온실가스 및 에너지 저감 효과 검증, 사업장 안전환경 개선 효과 분석 등을 거쳐 총 4건을 선정해 모두 3억1000만원 상당의 지원을 결정했다. 선정된 협력사들은 에어 컴프레서, 변압기, 전기유도 용해로 등을 에너지 고효율설비로 교체하고 SK이노베이션이 교체비용의 최대 80%를 지원하게 된다.



SK지오센트릭의 내열 소재 배관자재 납품 협력사로 경남 김해시에 공장을 두고 있는 서울엔지니어링의 김경섭 대표는 "SK이노베이션의 지원을 바탕으로 사업장 내 전기유도 용해로를 도입하게 돼 온실가스 및 에너지 사용저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며 "공정 효율성이 향상된 설비로 작업자의 안전환경 개선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양섭 SK이노베이션 재무부문장은 "최근 유럽연합(EU)이 공급망 실사와 공시를 의무화하는 '공급망 실사법'을 도입하는 등 국내 뿐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공급망의 ESG 역량강화가 중요해지고 있다"며 "SK이노베이션은 앞으로도 협력사의 ESG 역량강화가 곧 SK이노베이션의 ESG 역량강화라는 인식 하에 관련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