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관광버스 무상 점검 서비스 실시

머니투데이 이태성 기자 2023.10.30 08:42
글자크기
현대차 유니버스./사진제공=현대차현대차 유니버스./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가 관광시즌을 맞아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4일간 전국 주요 관광지에서 '관광버스 무상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현대차는 관광버스의 장거리 운행에 앞서 차량의 주요 부품 및 기능을 점검해 각종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고객의 안전한 운행을 돕고자 이번 무상 점검 서비스를 마련했다.

현대차는 이번에 마련한 '관광버스 무상 점검 서비스'를 △전라북도 정읍시 내장산 주차장(10월31일) △제주 라온더마파크 주차장(11월1일 ~ 11월2일) △경상북도 청송군 주왕산국립공원 주차장(11월2일 ~ 11월3일) △부산 롯데월드 어드벤처 주차장(11월3일) 등에서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관광버스 무상 점검 서비스' 지정된 날짜에 주요 4대 관광지를 방문한 관광버스 운행 고객이면 누구든지 이용할 수 있으며 △전자장치 진단 △히터 △타이어 마모도 △브레이크 △각종 등화 장치 점등 상태 점검 및 소모품(요소수,워셔액) 보충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현대차는 현장에서 졸음운전 방지 캠페인 홍보물을 설치하고 관광버스 운전기사 졸음운전 예방을 위한 졸음예방 패키지(스트레칭 밴드, 졸음방지껌, 졸음방지 패치 등)를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관광시즌을 맞아 관광버스 안전운전에 도움이 되고자 이번 무상 점검 서비스를 준비한 것"이라며 "현대차는 앞으로도 고객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찾아가는 서비스를 지속 운영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