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지주, 비은행 실적부진 지속…목표주가 5만원-이베스트

머니투데이 홍순빈 기자 2023.10.30 08:28
글자크기
하나금융지주, 비은행 실적부진 지속…목표주가 5만원-이베스트


이베스트투자증권은 하나금융지주 (56,600원 ▲1,000 +1.80%)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5만원으로 유지했다. 비은행 부문의 실적 부진이 지속되고 있으나 적극적 주주환원 정책이 이어지고 있다는 평가다.



30일 전배승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3분기 하나금융지주의 순이익은 9570억원으로 시장 예상에 부합하며 대규모 추가비용을 인식했던 지난 2분기보다 4.2% 증가했다"며 " 이자이익과 수수료이익의 개선추세가 이어졌으나 외화환산손실과 IB(투자은행) 자산 평가손실 인식으로 비이자이익이 큰 폭으로 감소하며 전분기대비 총영업이익은 5.4% 감소했다"고 말했다.

전 연구원은 "3분기 중 추가충당금 728억원을 적립했으나 2분기에 비해서는 규모가 크지 않았고 금호타이어 관련 환입 또한 453억원이 발생했다"며 "특이요인을 제외한 수정순이익은 1조원 내외로 1~2분기 대비 1000억~2000억원 가량 감소했다"고 했다.



이어 "하나증권은 PF(프로젝트파이낸싱) 및 투자자산 손실인식으로 2분기 적자에 이어 3분기에도 489억원의 순손실을 기록했으며 캐피탈과 카드 역시 순이익이 전년 동기대비 20%이상 감소해 비은행 전반의 실적이 부진했다"며 "은행 NIM(순이자마진)은 상반기 13bp(1bp=0.01%) 하락에 이어 3분기에도 4bp 하락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운용수익률 둔화와 조달비용 상승흐름이 이어지고 있어 4분기에도 개선은 쉽지 않을 전망"이라며 "보통주자본비율이 목표수준인 13%를 하회하고 있으나 상반기와 동일한 분기배당을 실시하는 등 적극적 주주환원 조치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