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게이머 얼마나 잘 벌길래…100억 한남더힐 현금으로 산 20대

머니투데이 김지산 기자 2023.10.29 08:19
글자크기
용산구 한남더힐 거리뷰 /사진=뉴스1용산구 한남더힐 거리뷰 /사진=뉴스1


평당 1억원에 달하는 초고가 아파트 서울 용산구 한남더힐을 20대 프로게이머가 매입했다.

29일 뉴스1에 따르면 프로게이머 A씨가 지난 8월 100여평 규모 한남더힐 한 채를 103억원에 매수했다. A씨는 2019년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우승 등 다수의 수상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A씨는 8월27일 매매 계약을 체결한 뒤 이달 6일 소유권 이전 등기를 완료했다. 은행 대출 등 근저당권 설정은 없었다. 103억원 전액이 보유 현금이었을 가능성을 보여준다.

기존 집주인은 2016년 10월 62억원에 샀다가 103억원에 되팔아 41억원의 시세 차익을 남겼다.



한남더힐은 대우건설과 금호산업이 2011년 옛 단국대 부지에 32개 동, 600가구 규모로 조성한 단지다. 지하 2층 및 지상 3~12층 전용 87㎡~332㎡로 이뤄진 한강 조망권 초고급단지다. 2011년 입주 시작 이래 배우 소지섭과 가수 BTS, 비-김태희 부부 등 연예인 다수가 매입해 유명세를 탔다.

용산구 한남동은 한남더힐을 비롯해 인근에 있는 장학파르크한남, 나인원한남 등이 최고가 거래되며 국내 대표 부촌으로 자리매김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