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달 크라운해태 회장,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 동참

머니투데이 유엄식 기자 2023.10.18 10:17
글자크기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이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했다. /사진제공=크라운해태제과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이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했다. /사진제공=크라운해태제과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이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동참했다.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는 일회용품 대신 다회용품을 사용해 환경 보호와 탄소 중립을 실천하는 취지로 환경부가 지난 2월부터 시작했다. 참가자가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겠다는 내용의 게시물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후 다음 참가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윤영달 회장은 김희근 한국메세나협회 회장의 지명을 받아 챌린지에 동참했다. 윤 회장은 "아이들의 아름다운 미래가 지금 우리의 손에 달려있다"며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친환경 기업 활동으로 더 좋은 지구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 회장은 다음 챌린지 참가자로 이어룡 대신파이낸셜그룹 회장을 지목했다.



한편 크라운해태제과는 과자 포장에 사용하던 플라스틱을 친환경 소재로 교체하고, 태양광 발전설비로 친환경 전력 사용을 확대하는 등 환경 보호에 앞장서고 있다. 임직원들도 일상생활에서 일회용품 대신 다회용품을 사용하기로 하는 등 환경보호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