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온퓨처, NFT 보물찾기 대회 개최

머니투데이 김상희 기자 2023.10.17 13:28
글자크기
라온퓨처, NFT 보물찾기 대회 개최


라온퓨쳐가 세계 NFT 보물찾기 대회(World NFT Treasure Hunting Contest, 이하 WNTHC)'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WNTHC는 관광을 즐기면서 과제를 해결하고 NFT와 상금을 받는 행사다. 내년 5월 10만 명 규모로 계획 중인 본 대회에 앞서 열리는 사전 행사 '프리 세계 NFT 보물찾기 대회'는 1만 명 규모로 진행한다.

대회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을 진행하고 있으며, 11월 2일부터는 전용 앱을 다운로드할 수 있다. 앱을 통해 다양한 과제를 수행하고 성공하면 NFT 캐릭터를 지급받고, 획득한 NFT 캐릭터는 추후 NFT 거래소에서 거래할 수 있다.



또 가장 빨리 과제를 해결한 1등에게는 1000만 원, 2등 500만 원, 3등 200만 원의 상금이 제공된다.

김성훈 라온퓨쳐 대표는 " 미션 및 NFT캐릭터를 서울 주요 관광지에 배치해 관광객 유치, 관광지 홍보 등 긍정적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며 "WNTHC는 멀게만 느껴졌던 블록체인과 NFT의 대중화에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