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해태제과, 세종문화회관서 18회 창신제 개최

머니투데이 유예림 기자 2023.10.05 09:45
글자크기
/사진제공=크라운해태/사진제공=크라운해태


크라운해태제과가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제18회 창신제(創新祭)' 공연을 개최한다. 창신제는 '옛것을 바탕으로 새로움을 창조한다'는 '법고창신(法古創新)'을 주제로 국내 민간기업이 여는 최대 규모의 전통음악 공연이다.



이번 창신제에는 지난해 첫선을 보인 전통음악인 '수제천(壽齊天)'을 새롭게 꾸며 무대에 올린다. 수제천의 시작과 발전 과정을 역사 이야기로 만든 초대형 공연으로 준비했다.

공연은 총 3부로 구성됐다. 수제천의 효시가 된 백제가요 '정읍사'를 사물놀이를 중심으로 한 연희 무대로 시작한다. 2부는 고려사와 대악후보, 악학궤범을 통해 수제천의 본형을 재현해 궁중음악, 궁중무용으로 선보인다. 3부는 수제천의 감동을 담은 대규모 국악관현악으로 연주한다.



크라운해태제과는 창신제를 찾은 모든 고객에게 수제천의 학술 연구 책자인 '수제천 연구'를 증정한다. 수제천을 많은 국민이 즐길 수 있도록 그동안 학계에서 연구한 논문을 모아 발간한 전문 도서다.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은 "전통예술의 백미인 수제천은 우리가 더 멋지게 즐기고 후손들에게 계승해야 할 한민족 최고의 문화유산"이라며 "수제천 공연 현장에서 전통음악을 즐기고 전문 연구 서적으로 깊은 감동까지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