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그룹, '국군의 날' 앞두고 국립서울현충원 묘역 정화 활동

머니투데이 최경민 기자 2023.09.13 16:47
글자크기
효성 임직원이 국립서울현충원에서 묘역정화 활동을 하고 있다.효성 임직원이 국립서울현충원에서 묘역정화 활동을 하고 있다.


효성은 국군의 날(10월1일)을 앞두고 서울시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묘역 정화 활동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활동에는 ㈜효성, 효성티앤씨, 효성중공업, 효성첨단소재, 효성화학 등 그룹의 주요 사업 회사 임직원 10여명이 참여했다. 임직원들은 활동에 앞서 현충탑에서 참배를 진행하고 묘비 닦기, 묘역 내 태극기 꽂기, 헌화 활동 등을 펼쳤다.

효성은 2014년부터 국립서울현충원과 1사1묘역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연 2회 임직원 참여 정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조현준 회장은 "나라를 지키기 위해 헌신하신 분들의 희생정신을 잊지 않고 후대에 그 가치를 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효성은 호국보훈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2012년부터 참전용사의 주거 환경 개선 사업 '나라사랑 보금자리'를 후원하고 있다. 육군 1군단 광개토부대와 1사1병영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위문금과 장병 복리후생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