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닛, 英 노팅엄대학과 '전문의 vs AI' 판독성능 비교연구 국제저널 게재

머니투데이 정기종 기자 2023.09.13 09:04
글자크기

美 영상의학회 발행 영상의학 분야 최고 권위 국제저널 'Radiology' 게재
영국 유방암 진료 의료진 552명 진단 결과와 루닛 AI 판독성능 차이 없어

유방촬영술 인공지능(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MMG' /자료=루닛유방촬영술 인공지능(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MMG' /자료=루닛


루닛 (67,400원 0.00%)은 유방촬영술 인공지능(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MMG'의 유방암 진단 능력이 전문의 만큼 뛰어나다는 연구 결과가 국제학술지 '래디올로지'(Radiology)에 게재됐다고 13일 밝혔다. 미국영상의학회(RSNA)가 발행하는 래디올로지는 글로벌 논문 피인용지수(Impact Factor)가 19.7에 해당하는 영상의학 분야 최고 권위의 저널이다.



이번 연구는 영국 노팅엄대학교 얀 첸(Yan Chen) 교수 연구팀 주도로 영상의학과 전문의 315명과 유방 임상의 31명을 포함한 총 552명의 의사들이 대거 참여했다. 이들 의료진은 연간 최소 5000건 이상의 유방촬영 영상을 개별적으로 분석하는 전문가 집단이다.

연구에는 영국에서 유방 검진 판독자의 판독 능력을 평가하는 표준화된 평가 방식 'PERFORMS'(개인 유방촬영술 검사)'를 적용했다. 연구팀은 2018년 5월부터 2021년 3월까지 영국 국가 유방 검진 프로그램(NHSBSP)에서 발생한 120건의 진단 사례를 활용, 의료진 개인별 판독 결과와 루닛 AI 솔루션의 판독 결과를 비교했다.



그 결과, 루닛 인사이트 MMG는 전체 의료진과 유사한 수준의 유방암 검출 능력을 나타냈다. 의료진 552명이 실제 유방암 사례를 정확하게 진단한 민감도는 평균 90%였으며, 유방암이 아닌 사례를 정확하게 배제한 특이도(Specificity)는 평균 76%를 기록했다. 루닛 AI 솔루션의 민감도는 91%로 높았고, 특이도는 77%로 의료진의 판독 결과와 비슷했다.

얀 첸 노팅엄대학교 교수는 "유럽 국가에서는 전문의 부족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의료용 AI를 빠르게 활용해야 한다는 압박이 있다"며 "유방암 검진에 AI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의료진에게 만족할 만한 성능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며, 그런 점에서 이번 연구는 AI가 전문의 만큼 뛰어난 성능을 발휘할 수 있다는 강력한 근거를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영국에서 550명 넘는 의사들이 유방암 검진 표준 테스트(PERFORMS)에 참여해 AI와 판독 성능을 직접 비교한 연구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최근 스웨덴, 영국 등 유럽에서 루닛 인사이트 MMG의 기술력을 검증한 연구가 글로벌저널에 잇달아 소개된 만큼, AI가 유럽의 유방암 진단 방식을 변화시킬 수 있을 지 주목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