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에피바이오텍과 ADC·유전자치료제 개발 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정기종 기자 2023.08.22 14:57
글자크기

에피바이오텍 항체 플랫폼·유전자 교정 기술, 연구개발 노하우 접목해 플랫폼 확장 시도

삼진제약과 에피바이오텍이 항체-약물접합체(ADC) 및 유전자치료제 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진제약삼진제약과 에피바이오텍이 항체-약물접합체(ADC) 및 유전자치료제 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진제약


삼진제약 (19,690원 ▲60 +0.31%)은 탈모치료제 전문 연구개발 기업 에피바이오텍과 항체-약물접합체(ADC) 및 유전자치료제 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삼진제약은 이번 협약으로 항체약물접합체 페이로드 개발에 대한 연구를 수행하게 되며, 에피바이오텍은 항체 플랫폼과 유전자 교정 기술에 대한 노하우 공유 및 연구를 각각 수행하게 된다.

에피바이오텍은 탈모치료제를 연구·개발하는 기업으로 자체 개발한 탈모·염증 억제 사이토카인 항체(CytAb) 개발 플랫폼과 CXCL12 기반 이중항체 제작 및 개발 기술 등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탈모 항체 치료제 'EPI-005'는 지난해 국가신약개발사업 과제에 선정돼 인간화 항체를 제작하고 최근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현재 유전자 가위(Crispr/Cas9 시스템)를 이용한 유전자 교정 지방줄기세포치료제 'EPI-007'도 개발 중이다.

삼진제약은 지난 2021년 12월 마곡연구센터 준공 이후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신규 파이프라인 확보 및 기존 물질 개발 가속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모달리티 확장을 위해 삼진제약은 축적된 우수한 저분자화합물 개발 노하우를 활용할 수 있는 ADC와 표적단백질분해(TPD) 연구도 진행 중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공유받게 될 에피바이오텍의 항체 플랫폼과 유전자 교정 기술을 이러한 연구개발 노하우에 접목해 플랫폼을 확장하고 혁신신약개발의 성공 가능성을 높여 갈 계획이다.


이수민 삼진제약 연구센터장은 "우수한 항체 플랫폼과 유전자 교정 기술을 가진 에피바이오텍과 함께 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에피바이오텍의 항체 플랫폼과 당사의 페이로드 개발 기술의 협력은 항체약물접합체 개발에 있어 높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 앞으로 양사 간 긴밀한 파트너십을 구축하며 협력 관계를 늘려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성종혁 에피바이오텍 대표는 "탈모 치료를 위한 항체/유전자치료제는 개발이 더딘 분야이나 환자의 약효 지속성과 안전성을 높인 치료제로 개발하고 있다"며 "오랜 신약 개발 경험이 있는 삼진제약과의 협력으로 신약 개발 성공 가능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