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온 초전도체 맞다" 옹호론 등장…테마주 다시 급등

머니투데이 김진석 기자 2023.08.14 09:59
글자크기

[특징주]

"상온 초전도체 맞다" 옹호론 등장…테마주 다시 급등


초전도체 테마주가 나란히 급등하고 있다. 국내 한 스타트업 대표가 "LK-99는 상온 초전도체가 맞다'"고 주장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14일 오전 9시 53분 덕성 (7,000원 ▼200 -2.78%)은 전 거래일보다 2350원(29.97%) 오른 1만190원에 거래 중이다. 상한가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서원 (1,388원 ▲80 +6.12%)(21.02%, 이하 전 거래일 대비 상승률), 서남 (4,690원 ▼115 -2.39%)(22.74%), 대창 (1,689원 ▲146 +9.46%)(13.92%), 파워로직스 (7,840원 ▼180 -2.24%)(24.64%), 모비스 (3,360원 ▼95 -2.75%)(24.54%) 등 초전도체 테마로 묶인 종목들이 나란히 강세를 보인다.



신성델타테크 (84,100원 ▼5,700 -6.35%)는 투자경고종목 지정 이후 주가가 지속해서 상승하면서 이날 하루 주식 매매가 정지됐다.

지난 10일 김인기 보나사피엔스 대표는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LK-99는 상온 초전도체도 맞고, 새로운 강자성체도 맞다"며 "원저자들은 원래 생각보다 더 대단한 걸 발견했다. 축하드린다"고 언급했다.

LK-99에 대한 학계 회의론과 옹호론이 번갈아 등장하면서 초전도체 테마주는 연일 급등락을 반복하고 있다.

TOP